[시황] 코스피, 외국인 '팔자'에 2300대 안착 실패
[시황] 코스피, 외국인 '팔자'에 2300대 안착 실패
  • 박명수기자
  • 승인 2017.05.16 16: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웍스=박명수기자] 16일 코스피 지수가 장 중 2300선을 뛰어넘었으나 외국인의 '팔자'에 2300대를 지키는데는 실패했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일대비 4.68포인트(0.20%) 오른 2295.33으로 마감했다. 한때 2309.00까지 오르기도 했다.

외국인이 1079억원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은 236억원, 기관은 446억원 각각 순매수했다.

시총 상위종목 중에서는 삼성전자가 '갤럭시S8'의 글로벌 판매 500만대 돌파 소식에 0.61% 오른 231만9000원으로 마감했다. 사흘째 오름세다.

현대차가 저가매수세 유입으로 2.27% 올랐으며 현대모비스, 아모레퍼시픽, SK텔레콤 등도 1%대 상승을 기록했다.

한국전력이 정부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으로 노후 석탄화력 발전기 8기를 한달간 가동 중단한다는 소식에 2.89% 하락했다.

증권주는 1분기 실적호조와 코스피 상승 기대감에 동반 강세를 보였다.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가동 중단 이후 태양광 투자 확대 기대감에 신재생에너지 관련주가 일제히 올랐다. OCI가 4.45%, 씨에스윈드가 3.46%, 신성이엔지가 4.96%, 웅진에너지가 5.83% 상승 마감했다.

코웨이는 대주주인 사모펀드 MBK파트너스의 지분 매각 소식에 5.62% 내리며 사흘 연속 약세를 기록했다.

코스닥 지수는 6.27포인트(0.97%) 내린 639.11로 장을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62억원, 696억원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은 996억원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카카오(1.49%), 휴젤(1.87%)을 제외하고는 내렸다.

셀트리온(-1.04%), CJ E&M(-2.53%), 메디톡스(-3.21%), 로엔(-0.22%), 코미팜(-0.27%), SK머티리얼즈(-2.22%), 에스에프아이(-1.75%), 컴투스(-4.53%)는 약세 마감했다.

풍력 관련주인 유니슨과 동국S&C는 각각 16.32%, 4.67% 상승했다.

태양광 관련 상품을 판매하고 있는 대성파인텍은 상한가로 마감했다.

일경산업개발은 경영권 분쟁 소송으로 가격제한폭까지 올랐다. 전일 회사는 대전지방법원 공주지원이 김형일 대표이사 직무집행 정지 가처분 결정을 내렸다고 공시했다.

한편, 원/달러 환율은 서울 외국환 시장에서 7.5원 내린 1116.0원으로 마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