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글로벌
시진핑, 트럼프에 "대화·협상으로 北문제 해결해야"
<사진출처=JTBC 자료사진>

[뉴스웍스=박명수기자]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이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통화에서 북한 문제를 대화와 협상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중국 관영 CCTV 등에 따르면 시 주석은 이날 오전 트럼프 대통령과 전화 통화에서 "중국과 미국은 한반도 비핵화를 달성하고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는 공통의 관심사를 갖고 있다"며 "관련국은 한반도 정세의 긴장을 고조할 만한 언행을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반도 핵 문제를 해결하려면 대화와 협상이라는 정치적 해결의 큰 흐름을 견지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잘 알고 있다”면서 “ 앞으로도 양국의 공동 관심과 중대한 국제 및 지역 문제에 대해 계속해서 긴밀한 공조를 이어가자”고 답했다고 CCTV는 전했다.

한편 미국 백악관은 이날 양국 정상의 전화통화 이후 "두 정상이 한반도의 비핵화를 위한 공동의 노력을 재차 강조했다"면서 “북한은 도발적인 행위를 중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박명수기자  651227@newswork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박명수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핫클릭
'싸이월드의 부활' 다시 연예계 진출 등용문 되나
'싸이월드의 부활' 다시 연예계 진출 등용문 되나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초호화 저택에 이상민도 방문… 가격은?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초호화 저택에 이상민도 방문… 가격은?
'섬총사' 여자 달타냥 고수희 등장에 네티즌 반응은?
'섬총사' 여자 달타냥 고수희 등장에 네티즌 반응은? "김희선과…"
신동호 아나운서는 왜 후배들의 미움을 받나…
신동호 아나운서는 왜 후배들의 미움을 받나… "치사한 언론탄압" 주장
송선미,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
송선미,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 "둘만 살아도 좋다고…"
하백의 신부 신세경, 촬영 힘들었나? 직접 공개한 사진 봤더니…
하백의 신부 신세경, 촬영 힘들었나? 직접 공개한 사진 봤더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발행일 : 2007.7.26  |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6일
발행인·편집인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석영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1  |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205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Copyright © 2017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