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책방향은?…"경기 퍼스트"
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남부 6·13 지방선거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책방향은?…"경기 퍼스트"
  • 한재갑 기자
  • 승인 2018.06.13 23:51
  • 댓글 0
<사진제공=이재명 후보 명캠프>

[뉴스웍스=한재갑 기자] 경기도지사 자리가 16년 만에 자유한국당에서 더불어민주당으로 교체되면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펼칠 주요 정책에 관심이 쏠린다.

이재명 신임 경기도지사는 주요공약을 통해 최우선 정책으로 제시한 ‘경기 퍼스트’ 정책을 펼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지사는 선거기간 중 '경기 퍼스트' 정책에 대해 "서울의 변두리가 아니라 최고의 삶의 질을 자랑하는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도시로 만드는 정책"이라며 "경기도의 모든 잠재력·기회·자원·역량이 온전히 경기도와 도민을 위해 쓰이도록 하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또한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남북한의 긴장 관계가 완화되고 교류협력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접경지역이 많은 경기북부 지역을 위한 정책에도 힘을 쏟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 지사는 "경기도를 한반도 평화번영 시대의 중심지로 만들겠다"면서 "경기북부에 통일경제특구를 추진하고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강화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또 경의선 경원선 복원사업 추진과 미군 반환공여지도 국가주도 개발도 속도를 낼 것으로 예상된다.

이 지사가 성남시장 재임시절 선보였던 지역화폐와 무상복지는 경기도 전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이 지사는 "지역화폐와 무상복지 사업을 연계해 복지 체감도를 높이고, 골목경제를 활성화시키는 순환경제 모델을 경기 전역에 확대하겠다"고 공언해 왔다.

또 무상교복·산후조리비지원·무상급식 등 이미 성남에서 성과를 입증한 3대 무상시리즈 브랜드도 경기 전역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지사는 "청년배당이나 산후조리를 지역화폐로 주어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에 쓰도록 하겠다"며 "복지체감도도 높이고 골목경제도 키우는 순환경제체계가 작동할 수 있도록 지역화폐 발행·지원체계 및 통합 시스템 구축 등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도정운영에 있어서는 직접민주주의가 확대될 전망이다. 이 지사는 선거기간 중 도민의 참여가 실질적으로 보장될 수 있도록 도민청원제와 도민 발안제를 도입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SNS소통관제를 확대 운영해 주민참여를 보장하고 현장민원에 신속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도 제시했다.

경제민주화로 공정한 경기도를 만들겠다는 원칙은 이 지사가 지속적으로 강조한 핵심 가치로 꼽힌다.

이 지사는 경기도의 경제민주화 지원 등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경기도형 상생경제시스템’ 구축을 위한 행정조직을 정비할 방침을 밝혀 왔다.

또한 제조업 및 건설업 분야 하도급, 가맹점, 대리점 등에 불공정행위를 철저히 단속하고 근절할 수 있는 제도적 시스템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한재갑 기자  susin@newswork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한재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핫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발행일 : 2007.7.26  |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6일
대표이사 회장 : 이종승  |  발행인·편집인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석영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1  |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205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아-04459  |  인터넷 신문 등록일자 : 2017년 4월 17일
Copyright © 2018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