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워마드 운영자 체포영장'에 분노→실검1위 자랑→신동욱 저격…마무리는 옷 광고?
한서희, '워마드 운영자 체포영장'에 분노→실검1위 자랑→신동욱 저격…마무리는 옷 광고?
  • 이동헌기자
  • 승인 2018.08.09 15: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서희의 워마드 발언과 신동욱 저격글, 옷 광고가 눈길을 끈다. <사진=한서희 SNS>

[뉴스웍스=이동헌기자]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워마드 관련 발언으로 화제인 가운데 그의 SNS 게시물들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8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워마드다. 워마드 X칠려면 나 대신 잡아가라. 명예롭게 웜X들 위해서 빵 한 번 더 가겠다이기야"라는 글을 올려 네티즌의 시선을 끌었다.

이 글에 그는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했고, SNS에 "실검 1위가 밥먹는 것보다 쉽다..진짜 솔직히 이정도면 연예인으로 쳐줘 앵간한 연예인보다 파급력 오지노"라며 자랑했다.

9일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에 한서희에 대해 "한서희 씨가 워마드 꼴이라면 나는 일베 보안관 꼴이다 한서희 씨를 긴급 체포합니다"라며 "워마드는 인간의 금도를 넘어선 꼴이지만 일베는 스스로 방지하는 꼴이다. 영혼살인 방조죄 꼴이고 인격살인 은닉죄 꼴이다. 워마드 사이트 폐쇄하고 운영자 구속 지지한다"라는 저격글을 올렸다.

이에 한서희는 또 "아저씨 지금 뚜두뚜두 추는중? 꺄륵"이라며 신동욱의 발언을 언급했고, 이어 "나는야 팔이피플; 원피스 블랙 색상 소량 입고 했슴다"라는 글과 검은색 의상을 입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