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 환영"
정장선 평택시장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 환영"
  • 최윤희 기자
  • 승인 2018.09.14 1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차 더 발전할 수 있도록 함께 할 것"-
정장선 평택시장.

[뉴스웍스=최윤희 기자] 정장선 평택시장은 14일 오전 대통령 직속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의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관련 합의문 발표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정 시장은 “쌍용자동차 해고자 전원 복직 합의에 대해 오랫동안 고통을 견뎌온 쌍용자동차 가족을 비롯, 49만 평택시민과 함께 환영하며 그동안 해고자 복직을 위해 노력해 준 정부와 경기도, 쌍용자동차 관계자 여러분에게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계기로 쌍용자동차가 더 발전할 수 있도록 평택시와 시민이 함께 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한편 이날 오전 발표한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관련 합의 사항은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을 위해 올해 말까지 해고자의 60%를 채용하고, 내년 상반기까지 단계적으로 채용해 연말까지 해고자 119명을 전원 복직시키고, 예정일까지 채용하지 못할 경우 무급으로 전환해 직원신분 회복 후 2019년 말까지 근무지에 배치하기로 했다.

쌍용자동차 평택공장에는 4900여명의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