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로EV, 英 왓카 어워드서 '올해의 차' 선정…현대·기아차 9개부문 수상
니로EV, 英 왓카 어워드서 '올해의 차' 선정…현대·기아차 9개부문 수상
  • 박경보 기자
  • 승인 2019.01.24 10: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칸토·씨드·스팅어·아이오닉·i30N '가성비'로 호평…현대차는 '자동차기술상' 받아
영국의 가장 저명한 자동차상인 ‘왓카 어워드’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된 기아차 니로EV.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영국의 가장 저명한 자동차상인 ‘왓카 어워드’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된 기아차 니로EV.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뉴스웍스=박경보 기자]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 영국의 가장 저명한 자동차상인 ‘왓카 어워드’에서 니로EV가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특히 현대차는 이번 어워드에서 니로EV를 비롯해 아이오닉‧스팅어‧피칸토‧씨드 등 9개 부문에서 상을 휩쓸었다.

현대차는 영국 자동차 전문 매체인 ‘왓카(The What Car?)’가 주최하는 ‘2019 왓카 어워드’에서 지난 22일(현지시각) 니로EV가 ‘올해의 차’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1978년 처음 시작돼 올해로 41회를 맞이한 왓카 어워드는 최고상인 올해의 차 등 차급별 최고를 가리는 영국의 자동차 시상식이다.

니로EV는 뛰어난 1회 충전 시 주행가능거리와 동급 최고 수준의 공간 활용성 등 최상의 상품성을 갖추고도 합리적인 가격이 매겨져 높은 점수를 받았다. 니로EV 이외에도 ‘올해의 시티카’에 피칸토(국내명 모닝), ‘2만파운드 미만 베스트 패밀리카’에는 씨드, 5만파운드 미만 베스트 퍼포먼스 카에는 ‘스팅어’가 수상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또 현대차는 전기차와 수소전기차 기술을 인정받아 ‘자동차 기술상’을 받았다. 주행거리를 늘려 운전자의 충전에 대한 부담을 줄인 전기차에서 이룬 성과와 수소전기차 기술의 발전을 선도한 점에서 호평을 받았다. 이어 ‘최고의 하이브리드카’에는 아이오닉, ‘3만파운드 미만 베스트 하이브리드 카’에는 아이오닉 PHEV, ‘2만2000~2만7000파운드 베스트 핫해치’로는 i30 N이 꼽혔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친환경차 시장은 놀라운 속도로 발전하며 주류가 돼가고 있는데 이에 발맞춘 혁신적인 성과가 높은 평가를 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사회를 위해 다양한 차종을 선보이고 고객에게 최상의 만족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