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사랑 치유기' 소주연, 단호한 눈빛에 시선집중
'내 사랑 치유기' 소주연, 단호한 눈빛에 시선집중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02.11 14: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주연 (사진=MBC 캡처)
소주연 (사진=MBC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내 사랑 치유기' 소주연이 이전과는 달라진 눈빛을 보여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10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에서는 소주연(양은주 역)이 세무회계사 사무실을 기웃거리던 임강성(박전승 역)과 마주치자 대놓고 무시하는 태도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주연이 기웃거리던 임강성에게 “여기서 뭐 하세요?”라며 무시하고 들어가자 당황하며 세무회계사 사무실로 따라 들어간 임강성이 다짜고짜 언성을 높이자, “혹시 세무 상담하러 오셨어요? 아니면 돌아가 주세요, 제가 좀 바쁘거든요”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김우혁(방지용 역)이 등장하고 임강성은 더욱 언성을 높이며 짜증을 내기 시작했다. 이에 소주연은 “그만 나가주세요”라며 계속 단호한 태도를 보였다.

특히 이날 임강성이 양육비 이야기를 꺼내며 김우혁에게 둘의 사이가 밝혀져 시청자들에게 흥미로운 전개를 예고했다. 앞으로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달라질지 궁금하다.

한편, ‘내 사랑 치유기’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