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옥 음주운전 적발… 안재욱·손승원 이어 연예계 잇단 음주운전 "윤창호법 무색"
김병옥 음주운전 적발… 안재욱·손승원 이어 연예계 잇단 음주운전 "윤창호법 무색"
  • 왕진화 기자
  • 승인 2019.02.12 10: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병옥 소속사 더씨엔티 홈페이지 캡처)
(사진=김병옥 소속사 더씨엔티 홈페이지 캡처)

[뉴스웍스=왕진화 기자]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12일 새벽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김병옥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이날 밝혔다.

김병옥은 이날 오전 0시 58분쯤 경기도 부천시 한 아파트 단지 내 지상 주차장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측은 "주차장에서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량이 있다는 한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귀가한 김병옥을 적발했다"며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85%"였다고 전했다.

김병옥은 경찰에 "아파트까지 대리운전으로 온 뒤 주차를 하려고 운전대를 잡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만간 김병옥을 소환한 뒤 정확한 음주운전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김병옥은 현재 JTBC 금토드라마 '스카이캐슬' 후속작인 '리갈하이'에 '방대한' 역으로 출연 중이었다. 김병옥은 음주운전이 적발됨에 따라 향후 일정 조정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한편, 불과 이틀 사이에 손승원, 안재욱, 그리고 김병옥에 이르기까지 연예인들의 잇딴 음주운전 물의가 이어지자 이에 대한 비판 여론도 거세지고 있다.

연예인은 공인인 만큼 그들의 범죄 또한 사회에 악영향을 가지고 올 수 있어 행동에 대한 경각심이 필요할 때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