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몽' 남규리, 책 읽는 모습도 아름다워… 달콤한 휴식시간 공개
'이몽' 남규리, 책 읽는 모습도 아름다워… 달콤한 휴식시간 공개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02.12 15: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규리 (사진=코탑미디어)
남규리 (사진=코탑미디어)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배우 남규리의 달콤한 휴식시간이 눈길을 끈다.

12일 소속사 코탑미디어는 남규리의 일상 사진들을 공개했다. MBC ‘이몽’에서 경성구락부 가수 미키 역으로 출연하는 남규리의 쉬는 날 서점에서 휴식을 하며 책을 읽는 일상 모습을 올린 것.

남규리는 서점 이곳저곳을 누비며 평소 즐겨보던 책들을 골라 책을 읽었다. 마음에 드는 몇 권을 구입 후 행복한 미소를 짓기도 했다.

남규리는 지난 가을부터 쉴 새 없이 드라마 촬영을 이어오고 있다. 남규리는 MBC ‘내 뒤에 테리우스’에 특별출연, MBC ‘붉은 달 푸른 해’ 주연으로 출연, ‘이몽’에 연이어 주연으로 활약하며 바쁜 행보를 이어온 터라 잠깐의 휴식이 필요했다.

한편, 남규리는 영화 '질투의 역사'의 3월 개봉을 앞두고 홍보활동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