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의회, 2월 임시회 개회…주요업무계획·조례안 등 심의
화성시의회, 2월 임시회 개회…주요업무계획·조례안 등 심의
  • 최윤희 기자
  • 승인 2019.02.18 15: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웍스=최윤희 기자] 화성시의회(의장 김홍성)는 18일부터 26일까지 9일간의 일정으로 '제180회 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2019년도 시정 주요업무계획 보고, 조례안 등 각종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분야별로 보면 ‘화성시 일자리정책 기본 조례안’ 등 조례안 12건, ‘젠트리피케이션 방지와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운영규약 동의안’등 동의안 4건, ‘화성 도시관리계획 결정(안)에 대한 의견청취의 건’ 등 의견청취 2건, ‘2019년도 업무계획’등 총 20건의 안건을 심사한다.

18일 열린 제1차 본회의에서는 차순임, 박연숙 의원의 5분 자유발언에 이어 2019년도 시정연설, 2018년 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 화성시 중기기본인력운용계획 보고가 있었다.

첫 번째로 5분 자유발언에 나선 차순임 도시건설위원장은 "화성시의 광활한 면적과 사통팔달 교통여건으로 인해 고속도로나 주요 도로 연결을 감안한 민자고속도로가 많이 생기고 있다"며 "비싼 이용요금으로 인해 화성시 동부권 기흥동탄IC에서 남양까지 고속도로 요금이 3800원에 달한다"고 꼬집었다.

차 위원장은 이어 "민자고속도로를 통해 교통개선대책을 이어가고 있지만, 화성시민에 대한 배려는 없다"며 "화성시는 민자고속도로에 대한 사업을 중단할 것을 정부에 요청하고 안산-인천 고속도로사업처럼 국가재정사업으로 전환 추진돼 화성시민이 화성시 구간 내 민자고속도로 이용 시 이용료 감면 등의 조치를 취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연숙 의원은 5분 발언에서 "화성시 국장급 간부공무원 16명중 100%가 남성이고, 과장급 115명 중 18명인 15.6%만 여성"이라며 "이는 '화성시 양성평등 기본 조례'의 가치를 위협하고 있는 것으로 연도별 임용목표비율을 포함한 관리직 목표제 시행에 대한 계획서를 제출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시정연설에 나선 서철모 화성시장은 2019년도 시정운영 방향에 대해 '행정의 패러다임의 변화', '시민의견수렴 시스템 마련 및 시정에 반영', '더불어 사는 행복한 화성시', '역사적 가치의 중요성' 등을 슬로건으로 열거하며 의회 차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김홍성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난해가 제8대 의회의 기틀을 마련하는 시간이었다면 올해는 기둥을 세우고 77만 화성시 의정을 건설해 나가는 해가 될 것"이라며 "각계각층의 다른 이해관계와 여러 의견을 수렴해 시민 의견이 의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의회는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각 상임위원회별로 조례안 등 일반안건, 주요업무계획 등 안건 심사 및 현장방문을 실시하고, 26일 열릴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폐회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