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외식업계, 다가오는 3월 앞두고 봄맞이 선행… 마음까지 ‘훈훈’
식품·외식업계, 다가오는 3월 앞두고 봄맞이 선행… 마음까지 ‘훈훈’
  • 왕진화 기자
  • 승인 2019.02.28 11: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서식품·미스터피자·SPC그룹·오븐마루치킨, 직원 및 서포터즈 나눔 봉사활동 나서
롯데칠성음료·풀무원푸드앤컬처, 물품 및 장학금 후원
맘스터치·롯데푸드, 참여할수록 후원이 늘어나는 이색 사회공헌 캠페인

(사진=오븐마루치킨 제공)
(사진=오븐마루치킨 제공)

[뉴스웍스=왕진화 기자] 식품·외식업계가 3월 본격적인 봄을 앞두고 임직원, 서포터즈 참여 봉사활동은 물론 후원, 소비자 캠페인 등 다양한 방식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 중이다.

봄맞이 사회공헌활동에 다양한 방식으로 매진하는 업계의 훈훈한 소식을 모아봤다.

■ 임직원들, 봉사와 나눔 활동·재능 기부까지 발벗고 나서

오븐마루치킨은 27일 서울 성북구에 위치한 생명의전화종합사회복지관에서 ‘치킨 나눔의 날’ 사회공헌 행사를 가졌다. 본사 직원들이 오븐 푸드 트럭에서 직접 조리한 치킨 60마리를 복지관 이용객 및 지역 주민들과 함께 나눴다.

동서식품은 지난 19일 서울 은평구 진관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봄맞이 김장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도움이 필요한 지역 어르신 500명에게 전달했다. 대상 종가집이 김장재료를 지원하며 따뜻함을 더했다.

미스터피자는 26일 경기도 이천의 아동복지시설 ‘성애원’을 찾아 봄방학을 맞은 성애원 원생들에게 화려한 도우쇼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따뜻한 피자 나눔 행사를 가졌다.

SPC그룹의 SPC해피봉사단은 15일 창원 파리크라상 기술교육센터에서 ‘창원여성의집’ 아동을 초청해 케이크 만들기 교실을 진행하고, 지역아동기관에 생일케이크 지원하는 ‘SPC해피버스데이파티’를 진행했다.

(사진=한국피자헛 제공)
(사진=한국피자헛 제공)

■ 대학생, 청년 서포터즈도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 참여

대학생들로 구성된 한국피자헛의 공식 서포터즈 ‘암쏘헛(I’m So Hut)’은 5일 서울SOS어린이마을 보육원을 방문해 각 가정의 환경 미화 활동과 놀이 활동 등 봉사 활동을 진행하고 피자헛 상품권을 기부했다.

bhc치킨의 청년봉사단 ‘해바라기 봉사단’은 2019년 첫 봉사활동으로 지난 14일 서울 용산구의 백송 어린이집을 방문해 아이들과 함께 선생님과 친구들에게 전달할 초콜릿을 만들고 편지를 작성하는 봉사활동 시간을 가졌다.

(사진=롯데칠성음료 제공)
(사진=롯데칠성음료 제공)

■ 기관 협약으로 물품 및 장학금 후원

롯데칠성음료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경제적 어려움으로 재능계발의 기회가 부족한 미술 및 예체능 영재아동의 교육을 지원한다. 25일 ‘영재아동을 위한 장학 캠페인’ 협약식을 진행했으며, 칠성사이다 패트병 라벨에 영재아동 작품을 적용하고 판매수익금 일부를 후원하는 방식으로 17명을 선정해 1년간 인재양성비를 후원할 계획이다.

풀무원 계열사 풀무원푸드앤컬처는 15일 서울시 송파구청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모금사업에 1000만원 상당의 후원 물품을 기탁했다.

(사진=맘스터치 제공)
(사진=맘스터치 제공)

■ 참여할수록 도움의 손길 늘어나는 이색 사회공헌

맘스터치는 전 축구선수 이천수와 함께 아이돌 및 스포츠 스타들이 제기차기 대결을 펼치는 사회공헌활동 ‘제기왕 이천수’ 후원에 나섰다. 참가자가 제기를 1번 찰 때마다 1만원의 기부금이 적립되며 프로젝트 종료 후 맘스터치가 그 동안 모인 총 기부금을 순직소방공무원 자녀들의 장학금으로 기부한다. 지난 9일 서울 마포구 홍대놀이터에서 행사가 진행되어 일반인들과 승부를 펼쳤으며, 추후 인기연예인이 참여해 힘을 보탤 예정이다.

롯데푸드는 전 세계 홍수, 가뭄 등 기후변화로 인한 자연재해지역의 기후난민 산모와 신생아들을 돕는 희망싸개 캠페인에 참여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서 진행하며, 참여자들이 직접 만든 신생아 체온 유지용 속싸개와 손싸개를 출산키트와 함께 지원하는 참여형 캠페인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