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물산업 '오픈플랫폼' 혁신성과 인정
수자원공사, 물산업 '오픈플랫폼' 혁신성과 인정
  • 최승욱 기자
  • 승인 2019.03.12 18: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재부 ’18년 공공기관 혁신과제 평가'에서 혁신성장 지원 우수기관 선정
지난해 열린 물 산업 기업 육성을 위한 스타트업 허브 개소식. (사진제공=수자원공사)

[뉴스웍스=최승욱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는 기획재정부가 주관한 ‘2018년도 공공기관 혁신․협업․시민참여과제 평가‘에서 혁신부문 과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12일 밝혔다.

선정된 과제는 '물산업 오픈플랫폼을 통한 혁신적 물 산업 지원체계 구축'이다. 국내 물 기업이 창업에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기까지 전체 주기를 원스톱으로 지원하여 혁신 성장을 선도하는 점을 인정받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한국수자원공사는 국내 물 시장의 성장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물 관리 노하우, 인프라 및 글로벌 네트워크를 민간 기업에 공유․개방 ▲스타트업의 성장 단계별 육성 프로그램 운영(41개 사) ▲물 관리 혁신기술의 해외 현지화 시범사업(10개, 189억원 수출) 등을 추진했다. 특히 실시간 수질분석 센서 개발업체인 ‘더웨이브톡은 공사의 테스트베드 제공과 기술컨설팅 등의 지원으로 기업가치가 1년만에 130억원에서 500억원으로 대폭 상승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물 관리 전문 기술과 인프라를 공유․개방하고 혁신 기술을 가진 국내 물 기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해 국내 물 산업 경쟁력 향상과 더불어 4차 산업혁명 기술 분야의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11월 한국수자원공사는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한 ‘2018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도 '수도검침, 취약계층의 파수꾼되다' 과제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바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