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남편 '유리홀딩스 대표', 최종훈 음주운전 무마 정황 포착
박한별 남편 '유리홀딩스 대표', 최종훈 음주운전 무마 정황 포착
  • 남빛하늘 기자
  • 승인 2019.03.14 09: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8 뉴스 캡처)
(사진=SBS 8 뉴스 캡처)

[뉴스웍스=남빛하늘 기자] FT아일랜드 최종훈이 3년 전 음주운전을 무마하기 위해 경찰에 청탁을 한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드러났다.

지난 13일 SBS '8시 뉴스'에서는 최종훈이 2016년 3월 음주운전에 걸린 후 일명 '승리·정준영 카톡방'에서 이와 관련해 나눈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최종훈은 다른 아이돌 그룹의 음주운전 적발 뉴스 기사를 올린 후 "저는 다행히 유OO형 은혜 덕분에 살았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씨는 "종훈이 좋은 경험했다. 수갑도 차보고 경찰 앞에서 도망도 가보고 스릴있었겠다"고 답했다.

대화방에 함께 있던 정준영은 "종훈이 이번에 (신문) 1면에 날 수 있었는데"라고 받아쳤다. 그러자 최종훈은 "내가 왜 기사가 나? 얼마나 조용히 처리했는데"라고 말했다.

지인은 "조용히? 유회장님이 얼마나 발벗고 나서셨는지 알아?"라고 언급했다.

이어 승리는 "다음 음주운전은 막아줄 거란 생각 말아라. OO형이 자기 돈 써서 입 막아줬더니"라고 덧붙였다.

대화에 등장하는 유OO형은 배우 박한별의 남편이자 유리홀딩스 대표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훈의 소속사인 FNC엔터테인먼트는 "최종훈이 2016년 2월 서울 이태원에서 경찰의 음주단속에 걸려 250만원의 벌금과 100일 면허정지 처분을 받고 이를 이행한 사실이 있음을 본인을 통해 확인했다"며 "최종훈은 당시 두려움에 얼굴이 많이 알려지지 않은 멤버라고 생각해 조용히 넘어가고자 소속사에 알리지 못하고 스스로 그릇된 판단을 하게 된 점에 대해 많은 후회와 반성을 하고 있다고 했다"고 입장을 밝혔다.

경찰 유착에 대해서는 "언론사나 경찰을 통해 그 어떤 청탁도 한 사실은 없음을 본인을 통해 확인했다"며 "최종훈은 추후 경찰 조사에 적극 협조해 유착 유무 등을 확실히 확인하고, 만일 유착 등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이에 상응하는 모든 법적 책임을 질 예정"이라고 부인했다.

한편, 유 씨는 승리, 정준영과 함께 14일 오전 10시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