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2시간 일찍 온 이유?… "포토라인 서게 하면 경찰 출석 못해"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2시간 일찍 온 이유?… "포토라인 서게 하면 경찰 출석 못해"
  • 남빛하늘 기자
  • 승인 2019.03.14 15: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뱅 승리, 가수 정준영. (사진=YTN 뉴스 캡처)
빅뱅 승리, 가수 정준영. (사진=YTN 뉴스 캡처)

[뉴스웍스=남빛하늘 기자] 빅뱅 승리와 함께 카카오톡 단체방에 있던 것으로 알려진 유리홀딩스 대표인 유인석 씨가 14일 경찰 출석을 앞두고 포토라인에 서지 않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앞서 이날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해외 투자자 성접대 혐의를 받는 승리와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유포 혐의를 받는 정준영을 소환했다.

또한 승리와 함께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 있던 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도 소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유 대표는 경찰 출석을 앞두고 포토라인에 설 수 없다는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 대표 측은 일반인이라는 이유로 수사부에 "포토라인에 서게 하면 불출석하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에 오후 3시 출석 예정이던 유 대표는 이날 오후 12시 50분께 취재진의 눈을 피해 예정보다 이른 시각에 출석했다.

한편, 언론 보도 등을 통해 유 대표는 투자자들에게 성접대 등을 알선한 대화 내용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유 대표는 지난달 27일 처음 경찰조사를 받았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