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체제 돌입
이천시,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체제 돌입
  • 한재갑 기자
  • 승인 2019.03.14 17: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청 전경
이천시청 전경 (사진제공=여주시)

[뉴스웍스=한재갑 기자] 이천시가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에 나섰다.

시는 여름철 자연재난과 안전사고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인명피해 우려지역 및 소규모 공공시설 안전점검 등 여름철 재해예방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한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풍수해 사전예방을 위해 인명피해 우려지역, 배수펌프장, 저수지 등 시설물 안전점검 실시뿐 아니라 폭염 대비 무더위 쉼터도 방문하여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지는 등 집중 예찰활동 활성화에 집중하고 있다.

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긴급조치가 필요한 시설이나 중⋅장기적인 보수⋅보강이 필요한 시설에 대해서는 예산을 편성토록 하여 만일의 사태 시, 한발 앞서 대응할 수 있도록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에 역량을 강화키로 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여름철 사전대비 기간 동안 인명피해 우려지역 및 위약지역 중점관리를 통해 풍수해 및 폭염 등 모든 안전 위협요인에 철저히 대비해 시민의 소중한 재산 보호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주민 모두가 안전하고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천시는 오는 19일 재난 협업부서 및 군부대, 이천시 지역자율방재단 등 유관기관과 간담회를 개최하여 협업부서 간 협조체계 구축, 인력⋅장비 긴급동원 체계 확보, 비상연락망 정비 등 여름철 자연재난에 신속하게 대응할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