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은 국민생명안전 보호의 핵심이다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은 국민생명안전 보호의 핵심이다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05.23 17: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사진출처=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퇴직 소방관 모임인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원로 소방관들은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은 국민 생활안전 보호의 핵심이다”라는 대국민•대국회 호소문을 발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앞서 특수법인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중앙회장과 시•도 지부장 등 원로 회원들은 강원도 평창 켄싱턴호텔에서 5월 22일부터 1박 2일간 열린 ‘소방조직과 소방동우회의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워크숍을 개최하였다.

이 자리에서 원로 소방관들은 현재 국회에서 심의 중인 소방공무원의 국가직화 방안이 재난발생 시 지휘권과 조직체계를 개편하여 중앙과 지방을 더욱 유기적으로 연계시킴으로써 국가의 책임을 더욱 강화하여 효과적으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대안임에도 이를 폄하하고, 대안도 아닌 이상적이고 정략적인 억지 주장으로는 더 이상 국민의 안전과 국가의 안전을 담보할 수 없다고 하였다.

또한 “완벽하지 않으면 할 필요가 없다. 완벽한 대안이 나오면 그때서 논의하자는 주장은 “절대자와 같이 모든 것에 흠결이 없는 만점 국회의원들로만 구성되지 않으면 이 나라 국회는 필요 없다.”라는 말과 다를 바가 없다면서, “이제 우리는 소방관이 아니지만,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나라로 발전하기를 바라고 그 중심에 소방이 있기에 국가의 재난대응시스템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보다 신뢰 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은 예전과 다르지 않습니다. 소방공무원 신분의 국가직화를 위해 젊은 대학생들이 나선 이 마당에 노병이지만 작은 목소리라도 탄원하는 것이 당연지사로서 시대적 양심이며 도리라고 생각한다”며 힘주어 호소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