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네이버스, 아동노동 근절 캠페인 진행
굿네이버스, 아동노동 근절 캠페인 진행
  • 문병도 기자
  • 승인 2019.06.10 11: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회장 양진옥)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 북측광장에서 아동노동 근절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했다. 사진은 캠페인에 참여한 가족의 모습
굿네이버스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 북측광장에서 아동노동 근절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했다. 한 가족이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제공=굿네이버스>

[뉴스웍스=문병도 기자] 굿네이버스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 북측광장에서 아동노동 근절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했다.

캠페인은 6월 12일이 국제노동기구(ILO)에서 지정한 ‘세계 아동노동반대의 날’ 임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지구촌 아동노동 근절의 필요성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국제노동기구(ILO)가 2017년에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아직도 전 세계에는 5세에서 17세 사이의 아동 1억 5000만 명이 노동을 강요받고 있으며, 이 중 7300만 명의 아동은 위험하고 가혹한 환경에서 노동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노동을 하는 아동 가운데 48%가 11세 이하로 학교에서 미래를 꿈꿔야 할 아동들이 노동으로 꿈을 펼칠 기회를 놓치고 있다.

굿네이버스는 광화문 북측광장에서 시민들의 참여로 높이 4m에 달하는 ‘초대형 연필’을 만들었다.

초대형 연필은 아동노동을 근절하겠다는 시민들의 마음을 모여 완성되었다. 희망으로 가득 찬 아이들의 미래를 초대형 연필로 함께 그려나가겠다는 의미도 담았다.

캠페인에 참여한 시민들은 미리 설치된 3m 높이의 대형 젠가에서 아동노동을 상징하는 이미지가 그려진 젠가를 희망의 이미지가 그려진 젠가로 바꿨다.

망치, 재봉틀 등의 이미지를 학교, 책가방 등의 이미지로 바꾸자 대형 젠가가 초대형 연필로 모습이 바뀌게 되었다.

캠페인에 참여한 김한나씨는 “전 세계에 아동노동으로 힘들어하는 아이들이 이렇게 많은 줄 몰랐다”라며, “빠른 시일 내에 아동노동이 근절되어 아이들이 학교에서 공부하고, 꿈을 이룰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은 “아직도 전 세계에는 학교에 가지 못하고 고강도의 노동을 하는 아동이 너무나 많이 있다”라며, “아이들이 꿈을 펼칠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굿네이버스는 아이들의 편에서 꼭 필요한 지원을 통해 아동노동을 근절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