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IOC 선수위원, KeSPA 명예 고문 및 홍보대사 위촉
유승민 IOC 선수위원, KeSPA 명예 고문 및 홍보대사 위촉
  • 박준영 기자
  • 승인 2019.06.10 13: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승민(오른쪽) IOC 선수위원과 김영만 한국e스포츠협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e스포츠협회)

[뉴스웍스=박준영 기자] 한국e스포츠협회(KeSPA)는 10일 e스포츠 명예의 전당에서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을 한국e스포츠협회 명예 고문 및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유승민 위원은 e스포츠에 꾸준한 관심을 보여 왔다. 지난해 e스포츠가 아시안게임 시범종목에 채택되었을 때 칼럼을 통해 반가움을 표했으며, 결단식에서도 직접 한국 e스포츠 대표 선수들의 선전을 응원했다.

지난해 한국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우승팀 시상자로 참석하면서 기존 스포츠에 버금가는 e스포츠 열기를 확인한 바 있다.

유승민 위원은 한국e스포츠협회 명예 고문 및 홍보대사로서 e스포츠의 국내, 국제 정식 스포츠화를 위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유승민 IOC 선수위원은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마주한 e스포츠의 열기는 놀라웠으며, e스포츠가 앞으로 정식 국제 스포츠 대회에서 탁구와 같이 국위를 선양하는 종목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느꼈다"라며 "한국의 우수한 e스포츠 선수들이 국제 스포츠 무대에서 더욱 뛰어난 활약을 선보이도록 기회를 만들겠다. 또한 e스포츠가 글로벌 정식 스포츠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IOC, OCA, GAISF 등 국제기구 인사들을 비롯해 여러 국제 스포츠계 인사들과 만나 e스포츠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돕겠다"라고 말했다.

김영만 한국e스포츠협회장은 "아시안게임에 e스포츠가 등장하고 올림픽에서 e스포츠 등장의 논의가 시작되는 시점에서, 국제 스포츠 계에서 영향력 있는 유승민 위원이 e스포츠에 앞으로 큰 힘을 실어줄 것"이라며 "협회도 유승민 홍보대사의 응원에 힘입어 한국 e스포츠의 세계적 위상을 유지하고, 국제적 표준을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더욱 힘을 쏟겠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유승민 위원은 현역 시절 2000년 시드니 올림픽부터 2012년 런던 올림픽까지 4회 연속 올림픽에 출전해 2004년 아테네 올림픽 남자 탁구 단식 금메달, 2022년 부산 아시안게임 탁구 남자 복식 금메달 등을 획득하며 한국 탁구계를 이끌었다.

지난 2016년에는 IOC 선수위원으로 선출되며 스포츠 행정가의 길로 들어섰으며, 올해 3월 OCA 선수관계자 위원회 위원장으로도 선임되었다. 지난 5월 31일 대한탁구협회 회장에 선출돼 내년 말까지 회장직을 수행할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