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엠헬스케어, 코스닥 상장 본격화
아이엠헬스케어, 코스닥 상장 본격화
  • 문병도 기자
  • 승인 2019.06.11 10: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웍스=문병도 기자] 아이엠헬스케어가 국내 코스닥 상장을 위해 기업공개(IPO)를 추진한다.

아이엠헬스케어는 개발 중인 반도체 바이오 센서 기반 현장현시(POCT) 진단키트의 상용화를 앞두고 기술특례 상장을 통해 코스닥 상장에 문을 두드릴 예정이다.

아이엠헬스케어는 기업공개를 위한 주관사 선정을 위해 현재 국내외 대형 증권사를 상대로 입찰제안서를 발송하였으며, 7월 내 주관사를 선정하여 본격적인 기업공개(IPO)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아이엠헬스케어는 삼성전기에서 분사한 아이엠의 자회사로 설립된 이후 2011년 다시 한 번 분사하여 공기청정기의 핵심기술인 플라즈마 사업을 진행하는 동시에 반도체 바이오센서 플랫폼을 통한 현장현시(POCT) 체외 진단키트의 기술개발을 진행해 왔다.

반도체 바이오센서 플랫폼은 항원항체반응이나 질병진단, 신약 스크리닝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이 가능하다.

반도체 바이오센서의 큰 특징 중 하나는 균일한 품질의 센서를 아주 싼 값에 대량 생산할 수 있다는 것이다.

반도체 바이오센서가 상용화 되면 민감도 부문에서 PCR을 대체할 수 있는 수준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다.

아이엠헬스케어의 한 관계자는 “회사의 핵심 기술인 반도체 바이오센서 플랫폼이 전임상을 완료하고, 양산 시설을 구축 예정인 만큼, 기술특례상장을 추진하여 반도체 바이오센서의 상용화를 빠른 시일 내에 앞당길 예정”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