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복,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아카이브 전시 성황리에 마쳐
리복,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아카이브 전시 성황리에 마쳐
  • 왕진화 기자
  • 승인 2019.06.17 15: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리복)
(사진제공=리복)

[뉴스웍스=왕진화 기자] 리복이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신사동 카시나 아카디움에서 진행된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아카이브 전시 이벤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는 리복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90년대 아카이브를 활용, 이를 재해석해 리복이 추구하는 진정한 클래식을 보여주고자 기획된 한국 첫 아카이브 전시 이벤트다.

레트로 비디오샵 콘셉트의 공간에 현대적인 스타일을 가미해 리복만의 독특한 브랜드 감성으로 관람객들을 맞이했다.

비디오 테이프의 되감기(리와인드, REWIND)로 표현된 리복의 90년대 아카이브부터 빨리감기(포워드, FORWARD)로 이어지는 새로운 캠페인 '벡터 시티(Vector City)'까지, 리복 클래식의 헤리티지를 한 곳에 담아냈다.

오픈 행사에는 리복 아시아 태평양(APAC) 앰버서더인 힙합 아티스트 겸 프로듀서 지코 뿐만 아니라 EXID 하니, 원더걸스 유빈과 혜림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3일간 진행된 행사에는 리복의 주요 고객층인 1030세대부터 인근 지역 쇼핑객, 패션업계 관계자, 인플루언서 등 다양한 관람객들이 현장을 찾았다.

관람객이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관람객들은 비디오 케이스에 리복 벡터 굿즈를 골라 담고, 스탠실과 롤링스탬프를 이용해 나만의 리복 포스터를 제작하며, 리복 벡터 로고와 소품으로 꾸며진 레트로 무드 포토존에서 인증샷을 찍는 등 리복 클래식의 상징적인 로고 '벡터'를 직접 즐기고 체험했다.

에린 나로크 리복 글로벌 아카이브 책임자는 "오랜 역사를 가진 글로벌 브랜드로서 리복의 과거, 현재, 미래까지 연결되는 진정한 클래식의 흐름을 보여주고자 노력했다"라며 "리복이 지닌 헤리티지와 정신을 토대로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