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블랙핑크·트와이스 제치고 1위… '아이린·화려하다·다양하다' 키워드 주목
레드벨벳, 블랙핑크·트와이스 제치고 1위… '아이린·화려하다·다양하다' 키워드 주목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07.15 07: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드벨벳 (사진=레드벨벳 SNS 캡처)
레드벨벳 (사진=레드벨벳 SNS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걸그룹 브랜드평판 2019년 7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레드벨벳 2위 블랙핑크 3위 트와이스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걸그룹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19년 6월 12일부터 2019년 7월 13일까지 측정한 브랜드 빅데이터 103,794,990개를 분석하여 걸그룹 브랜드에 대한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측정하였다. 지난 6월 걸그룹 브랜드 빅데이터 96,293,433개와 비교하면 7.79% 증가했다.

2019년 7월 걸그룹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레드벨벳, 블랙핑크, 트와이스, 아이즈원, 우주소녀, 여자친구, 러블리즈, 프로미스나인, 소녀시대, (여자)아이들, 에이핑크, 마마무, 오마이걸, ITZY, 티아라, 모모랜드, 에이프릴, 공원소녀, 체리블렛, 위키미키, AOA, 걸스데이, 피에스타, CLC, EXID, 퍼플백, 버스터즈, 이달의 소녀, 베리굿, 애프터스쿨 순이었다.

1위, 레드벨벳 ( 웬디, 아이린, 슬기, 조이, 예리 ) 브랜드는 참여지수 703,052 미디어지수 3,733,272 소통지수 1,485,513 커뮤니티지수 2,478,47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400,316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6,044,709와 비교해보면 38.97% 상승했다.

2위, 블랙핑크 ( 지수, 제니, 로제, 리사 ) 브랜드는 참여지수 299,064 미디어지수 2,097,144 소통지수 2,971,023 커뮤니티지수 2,928,82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296,055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9,305,014와 비교해보면 10.84% 하락했다.

3위, 트와이스 ( 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 브랜드는 참여지수 411,740 미디어지수 2,895,600 소통지수 1,323,775 커뮤니티지수 2,574,021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205,136로 분석되었다. 지난6월 브랜드평판지수 7,114,631 와 비교해보면 1.27% 상승했다.

4위, 아이즈원 ( 장원영, 미야와키 사쿠라, 조유리, 최예나, 안유진, 야부키 나코, 권은비, 강혜원, 혼다 히토미, 김채원, 김민주, 이채연 ) 브랜드는 참여지수 536,044 미디어지수 2,008,224 소통지수 1,179,719 커뮤니티지수3,279,67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003,657 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 5,904,269와 비교해보면 18.62% 상승했다.

5위, 우주소녀, ( 설아, 엑시, 보나, 성소, 은서, 다영, 다원, 수빈, 선의, 여름, 미기, 루다, 연정 ) 브랜드는 참여지수 185,844 미디어지수 3,097,616 소통지수 882,677 커뮤니티지수 1,652,39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5,818,532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 3,447,073와 비교해보면 68.80%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걸그룹 2019년 7월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레드벨벳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걸그룹 브랜드 카테고리를 보면 지난 6월 걸그룹 브랜드 빅데이터 96,293,433개와 비교하면 7.79%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5.87% 상승, 브랜드 이슈 4.83% 하락, 브랜드 소통 8.61% 상승, 브랜드 확산 25.09% 상승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2019년 7월 걸그룹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레드벨벳 브랜드에 대한 링크분석에서는 "예쁘다, 귀엽다, 잘하다 "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아이린, 화려하다, 다양하다"이 높게 나왔다. 레드벨벳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비율 분석에서는 긍정비율 70.06%로 분석되었다"라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