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에어컨, '사계절·프리미엄화' 에어컨 트렌드 선도
LG 시그니처 에어컨, '사계절·프리미엄화' 에어컨 트렌드 선도
  • 장진혁 기자
  • 승인 2019.08.13 12: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냉방·난방·공기청정·가습·제습 등 5가지 기능 에어컨 하나로 해결
프리미엄 가전제품 상승세로 LG전자 매출·영업이익 '월풀' 제쳐
(사진제공=차이커뮤니케이션)
LG 시그니처 에어컨. (사진제공=LG전자)

[뉴스웍스=장진혁 기자] 기존 '여름가전'과 '백색가전'으로만 인식된 에어컨이 최근 환경과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로 사계절·프리미엄화 추세가 뚜렷해지고 있다. 특히 길게는 초가을 9월부터 늦봄 5월까지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악화가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이로 인해 야외 활동을 자제하는 라이프스타일로 변하면서 냉방가전으로만 여겨진 에어컨에 공기청정 기능이 강화된 가전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여기에 가습과 제습 기능까지 추가된 'N in 1' 제품으로 진화하는 추세다. 에어컨에 가습 기능이 추가된 것은 국내 에어컨 중 LG 시그니처 에어컨이 유일하다.

냉방 기기로만 인식된 에어컨에 다양한 기능이 추가되고 외관 소재가 고급화·디자인을 중요시하는 '가치소비'가 부각되면서 비쌀수록 잘 팔린다는 '베블렌 효과'가 프리미엄 가전 시장에 그대로 적용됐다.

LG전자 H&A 사업본부는 프리미엄 가전의 상승세로 올해 상반기 글로벌 가전 업계 1위 월풀의 매출과 영업이익을 모두 넘어섰다. LG전자는 프리미엄을 능가하는 초프리미엄 브랜드 LG 시그니처 에어컨을 지난 5일 국내 출시하면서 초(招)프리미엄 가전 시장의 점유율을 넓혀 나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5일 출시된 LG 시그니처 에어컨은 사계절 공기관리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갖춘 올인원 에어솔루션(All-In-One Air Solution)으로, 냉난방은 물론 가습과 제습, 공기청정 기능까지 압도적 성능을 갖췄다.

냉난방 기능은 외관에 보이는 '시그니처 서클'이 핵심이다.

시그니처 서클은 강력한 기류를 형성해 에어컨에서 나오는 바람을 상하좌우 빈틈없이 더 멀리 보내준다. 인공지능 센서가 사람의 위치, 거리를 감지하고 바람을 제어해 맞춤바람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4X 파워 냉난방은 고객이 머무는 공간을 쾌적하게 해준다. 이 기능은 4개의 고성능 팬이 정면과 측면의 토출구에서 나오는 바람을 기존 듀얼 에어컨 대비 최대 47% 더 많이, 약 28% 더 빠르게 내보내며 실내 공기를 순환시킨다.

직접 바람 닿는 걸 싫어하는 사람을 위해 옆면에서 바람이 나오는 간접풍 기능도 선택할 수 있다. 인체감지 센서가 사람의 위치와 거리를 감지해 실내 어디든 쾌적한 바람을 보내주는 등 계절과 공기 상태에 따라 작동하는 AI 기능으로 편의성도 높였다.

가습과 제습 기능도 완벽하다. 사계절 스마트케어 기능을 통해 습한 여름에는 냉방과 제습, 공기청정으로 시원하고 쾌적하게, 건조한 겨울에는 난방과 가습, 공기청정으로 따듯하고 촉촉하게 유지시켜 준다.

가습물통을 살균-자동스팀-건조-자동배수 등 단계로 관리하는 '4단계 위생가습 시스템'으로 세균 걱정 없이 깨끗한 공기를 경험할 수 있다. 자외선(UV) LED로 물통을 자동 살균해 가습수를 청결하게 유지해주고, 물이 지나가는 모든 통로를 스팀해준다. 스팀케어 후 자동 건조로 세균과 냄새 발생을 차단하고, 가습 운전 기능 미사용시 남은 물은 자동으로 배수해 미생물이 발생을 차단하는 등 4단계 위생가습 시스템을 거친다.

공기청정 기능도 빼놓을 수 없다. 국내 최대 35평(117㎡) 청정 면적으로 빠르고 깨끗한 공기로 바꿀 수 있다.

시그니처 에어컨의 시그니처 블랙 필터는 물로 세척한 후 바람이 잘 통하는 그늘진 곳에서 건조하면 교체 없이 10년을 사용할 수 있다. 이 필터로 미세먼지는 기본, 극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한다.

신제품에는 미니 로봇청소기인 시그니처 필터 클린봇이 내장돼 에어컨 극세필터를 자동으로 청소해주고 필터 교체 시기와 환기시점을 알려주기까지 한다. 신제품 전면 하단에 발을 대면 가습 물통이 자동으로 앞으로 나오는 '오토 스마트 버킷' 기능 등 혁신적인 편의 기능이 탑재됐다.

톨스텐 벨루어 LG 시그니처 총괄 디자이너는 "시그니처 가전 제품은 각각 제품의 본질에 집중하는 동시에 매우 단순한 디자인을 지향한다"고 밝혔다.

시그니처 에어컨의 외관은 세로가 긴 직사각형에 원형 두 개만 있는 단순한 형태로, 각각 '시그니처 서클'과 '퀵서클 디스플레이' 등 원형이 보인다. 전원을 켜면 시그니처 서클이 아래쪽으로 내려가면서 토출구가 노출되고, 에어컨이 작동된다.

시그니처 서클 아래 위치한 '퀵서클 디스플레이'는 똑똑 두드리면 켜지고 사용자의 거리에 따라 글자 크기부터 디스플레이 정보까지 조절해주는 등 AI 기능이 숨겨져 있다. 단순한 디자인을 추구하지만 압도적인 성능을 위해 연구개발에만 4년여가 걸렸다.

톨스텐 벨루어 총괄 디자이너는 공기를 형상화한 원형과 원형을 감싸고 있는 직선이 매우 조화롭고 정제된 아름다움을 표현해 기능적인 측면뿐만 아니라 시각적으로도 기쁨을 주기를 원했다. 마치 작품을 보듯 LG 시그니처 에어컨이 일상에서 자부심으로 느껴지길 바란다고 시그니처 브랜드의 철학을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