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폭로글+각서 공개에 안재현 '하자 있는 인간들' 촬영장서 외톨이… "오연서와 말도 안섞어"
구혜선 폭로글+각서 공개에 안재현 '하자 있는 인간들' 촬영장서 외톨이… "오연서와 말도 안섞어"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09.11 00: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혜선 안재현 이혼 폭로전과 관련된 채널A 풍문쇼 방송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채널A 캡처)
구혜선 안재현 이혼 폭로전과 관련된 채널A 풍문쇼 방송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채널A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배우 구혜선과 남편 안재현의 이혼 폭로전을 벌인 가운데 안재현의 현재 상황이 주목받고 있다.

지난 9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구혜선·안재현 부부의 이혼에 대해 다뤘다.

이날 방송에서 패널들은 먼저 구혜선이 SNS에 올린 안재현과 함께 쓴 각서를 언급했다. 한 패널은 "사람들이 꽂힌 내용은 손찌검과 폭력"이라며 "일반적인 관계에서도 이런 글은 적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에 다른 기자는 "문제없는 걸 구혜선이 적었다고 단정 짓기엔 위험하다"고 덧붙였다.

또 한 기자는 "실제 그 드라마에 출연하는 또 다른 배우에게 물어봤다"며 "촬영장에서 안재현은 혼자 외톨이처럼 지냈다고 하더라. 오연서와 안재현이 진짜 '썸'이라도 탔냐고도 물어봤지만 둘이 말도 섞지 않았다고 했다"고 증언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