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승리, 올해 가장 쇼킹하게 탈퇴한 그룹 멤버 1위… '버닝썬 사건·정준영 단톡방' 등 원인
빅뱅 승리, 올해 가장 쇼킹하게 탈퇴한 그룹 멤버 1위… '버닝썬 사건·정준영 단톡방' 등 원인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11.19 00: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뱅 전 멤버 승리 (사진=디시인사이드)
빅뱅 전 멤버 승리 (사진=디시인사이드)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올해 가장 쇼킹하게 탈퇴한 그룹 멤버로 그룹 빅뱅의 전 멤버 승리가 1위를 차지했다.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디시인사이드(대표 김유식)와 취향 검색 기업 마이셀럽스가 운영 중인 '익사이팅디시'가 '올해 가장 쇼킹하게 탈퇴한 그룹 멤버는?'으로 투표를 실시한 결과 승리가 1위에 올랐다. 이 투표는 10일부터 16일까지 총 7일간 진행했다.

총 5294표 중 2805표(53%)로 1위에 오른 승리는 올해 초 '버닝썬' 게이트와 가수 정준영의 성관계 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사건에 연루되면서 사회적인 비난을 받았다. 팬들까지 '퇴출' 성명을 발표할 정도로 등을 돌리자 그는 3월 11일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안이 너무 크다"라는 말과 함께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

2위로는 608표(11.5%)로 그룹 몬스타엑스의 전 멤버 원호가 선정됐다. 지난 10월 '얼짱시대' 출신 정가은은 원호가 3000만 원 가량을 빌렸으나 갚지 않았다고 폭로했고, 소속사는 사실무근이라며 반발했다. 이에 정가은은 '특수절도 혐의', '소년원' 등의 단어를 추가로 언급했고, 원호는 10월 31일 팀을 탈퇴했다.

3위에는 366표(6.9%)로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가 꼽혔다. 그는 지난 6월 12일 마약 사범으로 조사받던 한서희에게 마약을 구해달라고 요청하는 내용의 카톡 이미지가 공개돼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이에 그날 오후 본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팀 탈퇴를 선언했다.

이 외에 다이아 제니, 젝스키스 강성훈, 하이라이트 용준형 등이 뒤를 이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