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인기 게임 겨울시즌 업데이트로 이용자층 공략
카카오게임즈, 인기 게임 겨울시즌 업데이트로 이용자층 공략
  • 문병도 기자
  • 승인 2019.11.29 10: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웍스=문병도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인기 게임 4종의 대규모 업데이트로 겨울시즌 이용자층 공략에 나선다.

PC 온라인 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은 오는 12월 14일, 새로운 확장팩 ‘패스 오브 엑자일: 아틀라스의 정복자’로 이용자들을 찾아간다.

이번 확장팩은 아틀라스의 정복자 5인 보스를 각각 제압하고 획득한 특별한 아이템으로 지도를 발견해 나가는 새로운 스토리다.

다양한 신규 아이템과 스킬이 추가되고, 새로운 글로벌 리그 '변형'도 선보인다.

'변형' 리그는 몬스터를 조합해 나만의 보스를 만들어 다양한 보상을 얻을 수 있는 신선한 콘텐츠로 이용자들의 큰 호응이 기대된다.

하반기 대작 경쟁의 포문을 열었던 오픈월드 MMORPG ‘달빛조각사’는 오는 12월 3일(화), ‘Book 2.0 브렌트 왕국’ 첫 대규모 업데이트로 흥행세를 굳힌다.

‘세라보그 성 북부’, ‘고요한 평원’, ‘자작나무 호수’ 등 총 9종의 신규 지역, 거래소 시스템 전면 개편, NPC와 교류할 수 있는 ‘호감도 시스템’ 도입과 ‘수중 던전’, ‘북부 하수도’ 등 ‘혼돈의 입구’ 2종과 신규 던전 용 특별 장비를 추가하는 등 신규 콘텐츠 업데이트로, 이용자들을 새로운 재미가 더해진 ‘로열로드’로 이끈다.

개성 넘치는 캐릭터, 고품질 애니메이션 연출, 방대한 즐길 거리가 특징인 ‘프린세스 커넥트! 리:다이브’에 28일, ‘프린세스 페스’ 이벤트와 신규 캐릭터 ‘크리스티나’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프린세스 페스’는 강력한 한정 캐릭터 출시와 함께 3성 캐릭터 출현 확률이 2배로 증가하는 특별 이벤트로, 일정 기간 동안 한정판 캐릭터인 ‘크리스티나’를 획득할 수 있다.

‘크리스티나’는 왕궁 직속 길드 산하 ‘왕궁기사단’의 부단장이자 칠관 중 한 명으로 절대 공격, 절대 방어 등 최상급 전투 능력을 자랑한다.

전방의 적에게 강력한 데미지를 입히고 일정 시간 동안 모든 물리 공격을 피할 수 있는 강력한 필살기 ‘넘버즈 아발론’을 특징으로 해 많은 이용자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모바일 MMORPG ‘테라 클래식’도 28일 진행한 ‘겨울맞이 업데이트’로 이용자들을 찾아간다.

근접 직업 중 ‘무사’, ‘창기사’의 밸런스 조정, 기존 사용 장비에 재료를 추가해 강화 할 수 있는 ‘장비 업그레이드’ 시스템 도입, 시즌 최종 길드전 랭킹 상위 4위까지 자동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길드전 4강전’ 진행 등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겨울시즌에 어울리는 신규 ‘코스튬’ 및 ‘무기 스킨’ 업데이트로 매력적 캐릭터 연출과 함께 게임 내에서 훈훈한 겨울을 보낼 수 있으며, 이용자 편의성을 고려한 ‘길드 레벨 확장’ 및 ‘길드 스킬 리셋’ 등 다양한 기능도 추가됐다.

카카오게임즈 관계자는 “연말을 맞아 한 해 동안 카카오게임즈 게임을 사랑해주신 이용자 분들을 위해 자사에서 서비스하는 인기 게임 4종의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