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공유·김응수 제치고 영화배우 1위… '나를 찾아줘·나이·집사부일체' 관심
이영애, 공유·김응수 제치고 영화배우 1위… '나를 찾아줘·나이·집사부일체' 관심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12.02 00: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영애 (사진=SBS '집사부일체' 캡처)
이영애 (사진=SBS '집사부일체'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영화배우 브랜드평판 2019년 1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이영애 2위 공유 3위 김응수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9년 10월 29일부터 2019년 11월 30일까지 대한민국 소비자들이 사랑하는 영화배우 50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121,055,082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지표, 미디어지표, 소통지표, 커뮤니티지표를 측정하였다. 지난 8월 영화배우 브랜드 빅데이터 139,781,902개와 비교해보면 13.40% 줄어들었다.

2019년 11월 영화배우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이영애, 공유, 김응수, 공효진, 이정재, 조여정, 이하늬, 권상우, 이병헌, 마동석, 조진웅, 문소리, 하정우, 김혜수, 유재명, 허성태, 오정세, 박서준, 문근영, 현빈, 윤계상, 전혜진, 김희애, 이선균, 장혁, 손예진, 류준열, 장동건, 김희원, 김남길 순이었다.

1위, 이영애 브랜드는 참여지수 2,393,074 미디어지수 2,943,276 소통지수 618,492 커뮤니티지수 2,091,54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046,382로 분석되었다.

2위, 공유 브랜드는 참여지수 669,200 미디어지수 2,285,933 소통지수 1,421,059 커뮤니티지수 900,266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276,458로 분석되었다.

3위, 김응수 브랜드는 참여지수 1,580,771 미디어지수 632,478 소통지수 1,166,762 커뮤니티지수 1,122,98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502,991로 분석되었다.

4위, 공효진 브랜드는 참여지수 217,530 미디어지수 1,733,485 소통지수 1,325,141 커뮤니티지수 1,033,296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309,452 로 분석되었다.

5위, 이정재 브랜드는 참여지수 780,147 미디어지수 2,299,842 소통지수 469,839 커뮤니티지수 752,62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302,448 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9년 11월 영화배우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영화배우 이영애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영화배우 브랜드 카테고리를 빅데이터 분석해보니 지난 8월 영화배우 브랜드 빅데이터 139,781,902개와 비교해보면 13.40% 줄어들었다. 영화배우 이영애는 영화 ‘나를 찾아줘’을 통해 지난 2005년 개봉한 영화 ‘친절한 금자씨’ 이후 약 14년 만에 영화로 컴백하면서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어모았다"라고 분석했다.

이어 "2019년 11월 영화배우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이영애 브랜드는 링크분석에서는 "귀환하다, 출연하다, 복귀하다"가 높게 분석되었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나를 찾아줘, 나이 , 엄마"가 높게 분석되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영애는 1일 방송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지난주에 이어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와 만났다. 이날 이승기는 절치와 수지와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수지와 전화 연결에 성공한 이승기가 반갑게 인사를 나누던 중 이영애도 함께 수지에게 인사를 건넸다. 이어 목소리의 주인공이 누군지 몰라 어리둥절한 수지에게 이영애는 "너나 잘하세요"라며 깜짝 독설 유행어를 날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영애의 특급 힌트에 바로 목소리의 주인공을 알아챈 수지는 영화계 선후배로서 따뜻한 덕담을 나누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