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엑스원 활동 재개… 팬·네티즌 반응은? "앞으로 꽃길만 걷자"
아이즈원·엑스원 활동 재개… 팬·네티즌 반응은? "앞으로 꽃길만 걷자"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12.30 16: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즈원 엑스원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아이즈원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Mnet '프로듀스' 시리즈 투표조작 등으로 중단된 아이즈원과 엑스원의 활동이 재개된다.

허민회 CJ ENM 대표이사는 30일 기자회견을 통해 "Mnet과 관련한 일련의 사태로 모든 분들께 큰 실망을 안겨드린 점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프로듀스' 시리즈 등 Mnet의 오디션 프로그램 관련 순위 조작으로 피해를 입은 연습생에 대해서는 저희가 반드시 책임지고 보상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사태의 모든 책임은 저희에게 있으며, 아이즈원과 엑스원 멤버들의 활동 재개와 관련된 모든 것들을 지원하겠다"며 "멤버들이 겪고 있을 심적 고통과 부담감, 그리고 이들의 활동 재개를 지지하는 많은 팬들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결과"라고 덧붙였다.

특히 "두 그룹의 향후 활동을 통해 얻는 엠넷의 이익은 모두 포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CJ 측은 "엑스원과 아이즈원의 활동은 협의가 진행 중"이라며 "(아이즈원 컴백)날짜는 말씀을 못드리고 활동 재개를 하게 되면 빠른 시일 내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정상적으로 모든 멤버들이 동일하게 데뷔를 하겠다 안하겠다는 말씀을 못드린다. 아이즈원은 내부 협의를 마치는대로, 바로 엑스원도 마찬가지로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팬과 네티즌들은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아이즈원, 엑스원 활동 지지한다", "하루 빨리 컴백하자", "아이즈원 엑스원 컴백 환영", "아이즈원 엑스원 고생했다. 앞으로 꽃길만 걷자", "컴백이라니 다행이다", "위즈원 많이 기다렸다" 등의 응원의 목소리를 보냈다.

엑스원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엑스원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