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전남 영암 사우스링스에 신개념 카페테리아 첫 선
CJ프레시웨이, 전남 영암 사우스링스에 신개념 카페테리아 첫 선
  • 왕진화 기자
  • 승인 2020.01.16 14: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빙로봇 등 푸드테크 접목시킨 'S라운지 1호점' 오픈
S라운지의 서빙로봇에서 음식을 꺼내는 모습. (사진제공=CJ프레시웨이)
고객이 S라운지의 서빙로봇에서 음식을 꺼내고 있다. (사진제공=CJ프레시웨이)

[뉴스웍스=왕진화 기자] CJ프레시웨이는 '로봇 서빙 시스템' 등 푸드테크 기술을 만날 수 있는 'S라운지 1호점'을 전남 영암 사우스링스에 개장했다.

올해 초 개장한 전남 영암의 사우스링스는 혁신적인 시도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골프장이다. 캐디가 한 명도 없기 때문이다. 대신 골프장 이용객들이 직접 카트를 운전하는 '셀프 라운딩' 형식으로 운영된다.

클럽하우스에서 운영되는 식당에서는 서빙 로봇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모두 국내 골프장에서는 처음으로 시도되는 방식이다.

'S라운지'는 국내 골프장 클럽하우스에서는 최초로 시도하는 '셀프 서비스 캐주얼 다이닝' 모델로 기존의 대면 운영방식에서 벗어나 주문부터 배식, 퇴식까지 카페테리아 이용객들이 직접 하는 대신 가성비를 높인 게 특징이다.

S라운지는 실리를 우선하는 대중제 골프장의 운영 형태에 맞춰 서빙 로봇을 이용한 스마트 서빙 시스템 뿐만 아니라 스마트 주문 시스템도 적용될 예정이다. 주문을 받는 점원을 기다릴 필요 없이 테이블마다 태블릿PC가 배치되는 등 주문 형태를 간소화시켜 편의성과 함께 운영 효율성을 모두 실현시킨다는 계획이다.

S라운지는 이 같은 스마트 시스템에 셀프 서비스를 접목함으로써 기존 골프장 식음료 가격보다 최대 20% 저렴하게 제공하는 등 가성비를 갖췄다.

사우스링스에 도입한 서빙 로봇은 3단으로 구성된 배식판에 조리된 음식을 올린 뒤 테이블 번호만 눌러주면 스스로 장애물을 피해 고객 앞까지 전달해준다.

직원들은 대신 식사가 끝난 테이블을 정리하거나 고객 응대에 집중이 가능해 서비스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고객 입장에서는 셀프 매장임에도 음식을 테이블까지 직접 나르지 않고 자리에서 편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다.

CJ프레시웨이 레저문화사업부 관계자는 "S라운지가 골프장 식음료 시장의 '가성비', '대중화'를 대표하는 새로운 모델로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골프장은 물론 골퍼들에게도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