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 캄보디아 아클레다은행 현지 IPO 본격 개시
유안타증권, 캄보디아 아클레다은행 현지 IPO 본격 개시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0.01.21 1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안타증권 로고.

[뉴스웍스=이정은 기자] 캄보디아 유일의 국내 증권사인 유안타증권 캄보디아법인(이하 유안타증권캄보디아)은 지난달 말 캄보디아증권거래소로부터 캄보디아 최대 상업은행 중 하나인 아클레다은행의 기업공개(IPO) 건에 대한 승인을 받고 단독 주관사로서 현지 시장 상장을 위한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말 캄보디아중앙은행 인가로 첫 관문을 통과한 아클레다은행 IPO는 금번 캄보디아거래소 승인으로 탄력을 받아 현지 및 해외 로드쇼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어 2월 초 예정된 증권거래위원회 최종 승인 후 수요예측 및 공모청약 등의 절차를 거쳐 올해 4월 초 상장을 마무리하게 된다.

아클레다은행은 2018년 말 기준 업계 최대인 262개의 점포와 1만2177명의 직원을 보유하고 대출자산, 이자 및 비이자수익 업계 1위를 기록하는 등 캄보디아 내 최대 상업은행으로 성장했다. 2018년 11월 글로벌 신용평가기관인 S&P로부터 기존보다 상향된 B+등급을 부여받았다.

주요 주주는 아클레다파이낸셜트러스트(AFT, 26%), 아클레다직원협회(ASA Plc, 25%), 스미토모미쓰이은행(SMBC, 18.25%) 등이다.

특히 현지 최초의 은행 IPO이자 국민들에게 가장 잘 알려진 대형은행의 IPO라는 점에서 'Cambodia People’s IPO'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일반 대중들의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따라서 최종 공모금액도 시장수요를 먼저 고려한 후 기존 주주들과의 협의를 거쳐 신주발행과 함께 구주매출도 이뤄질 예정이다.

캄보디아 주식시장은 2012년 유안타증권캄보디아가 대표 국영기업인 프놈펜수도공사를 1호 IPO로 상장시킨 이후 현재까지 5개의 기업이 상장돼 있으며, 시가총액 총합은 1조원 수준이다.

한경태 유안타증권캄보디아 법인장은 "아클레다은행 상장 시 시가총액 총합이 3조원 규모로 크게 증가하는데다 캄보디아 경제를 대표하는 상업은행이 상장된다는 점에서 해외 투자자들이 비로소 관심을 가질 만한 시장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캄보디아 자본시장에 해외투자가 본격화되고 이를 바탕으로 캄보디아가 베트남의 뒤를 이어 동남아시아의 성장엔진으로 발돋움할 수 있는 중요한 시발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