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불시착' 현빈, '악성루머'에도 배우 브랜드평판 1위… '손예진·시청률' 키워드 관심
'사랑의불시착' 현빈, '악성루머'에도 배우 브랜드평판 1위… '손예진·시청률' 키워드 관심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1.25 0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불시착 <b>현빈 손예진</b> (사진=tvN)
사랑의불시착 현빈 손예진 (사진=tvN)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드라마 배우 브랜드평판 2020년 1월 빅데이터 분석 결과, 1위 현빈 2위 손예진 3위 안효섭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9년 12월 22일부터 2020년 1월 23일까지 방영한 드라마에 출연중인 배우 50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108,665,572개를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량, 미디어량, 소통량, 커뮤니량으로 측정하여 브랜드평판 알고리즘으로 지수화하였다. 지난 2019년 12월 배우 브랜드 빅데이터 93,930,396 개와 비교하면 15.69% 증가했다.

2020년 1월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현빈, 손혜진, 안효섭, 남궁민, 이성경, 박은빈, 한석규, 서현진, 조여정, 김정현, 주상욱, 서지혜, 오나라, 박영규, 하지원, 김보라, 한다감, 안재현, 설인아, 차예련, 윤계상, 김주헌, 진세연, 옥택연, 오민석, 오연서, 이연희, 오정세, 이지훈, 신동욱 순이었다.

1위, 현빈 브랜드는 참여지수 4,084,477 미디어지수 2,050,356 소통지수 1,538,784 커뮤니티지수 1,478,84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152,460로 분석되었다.

2위, 손혜진 브랜드는 참여지수 2,166,227 미디어지수 2,066,820 소통지수 1,604,160 커뮤니티지수 1,365,75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202,962로 분석되었다.

3위, 안효섭 브랜드는 참여지수 3,511,029 미디어지수 1,638,756 소통지수 323,424 커뮤니티지수 461,96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935,172로 분석되었다.

4위, 남궁민 브랜드는 참여지수 2,061,513 미디어지수 1,398,852 소통지수 664,704 커뮤니티지수 856,13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981,206로 분석되었다.

5위, 이성경 브랜드는 참여지수 1,212,467 미디어지수 1,660,512 소통지수 378,432 커뮤니티지수 724,94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976,354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0년 1월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으로 소비자들에게 관심을 모은 현빈 브랜드가 1위로 분석되었다. 현빈 브랜드는 빅데이터 링크 분석에서 '멋있다, 사랑하다, 수집하다'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손예진, 시청률, 악성루머 '가 높게 나왔다. 긍부정비율분석에서는 긍정비율 71.22%로 분석되었다"라고 밝혔다.

또한 "배우 브랜드 카테고리를 빅데이터 분석해보니 지난 2019년 12월 배우 브랜드 빅데이터 93,930,396개와 비교하면 15.69%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25.22% 상승, 브랜드 이슈 4.49% 하락, 브랜드 소통 39.65% 상승, 브랜드 확산 45.50% 상승했다."라고 배우 빅데이터 분석을 하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