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2월 임시국회 개회 합의…민생법안·검역법 등 민생법안 처리
여야, 2월 임시국회 개회 합의…민생법안·검역법 등 민생법안 처리
  • 전현건 기자
  • 승인 2020.02.03 18: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태악 대법관 후보자 인사청문특위 구성…"특위위원장 민주당에서 맡기로"
한국당 김한표 수석부대표 "민주당, 예산안·패스트트랙법 '날치기' 사과해야"
(사진출처=SBS 뉴스 캡처)
(사진 왼쪽부터)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원내수석부대표, 자유한국당 김한표 원내수석부대표, 바른미래당 이동섭 원내대표 권한대행. (사진출처=SBS 뉴스 캡처)

[뉴스웍스=전현건 기자] 여야 3당은 3일 원내수석부대표 회동을 갖고 2월에 임시국회를 열어 민생법안과 검역법 등 시급한 법안을 처리하기로 뜻을 모았다.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원내수석부대표, 자유한국당 김한표 원내수석부대표, 바른미래당 이동섭 원내대표 권한대행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회동을 열어 임시국회 일정과 법안 처리 등에 관한 의견을 교환했다.

윤 원내수석은 회동 종료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2월 내 임시국회를 개회하기로 협의했다"고 밝혔다.

여야는 이번 임시국회를 30일 회기로 열고 교섭단체 대표연설, 대정부질문, 상임위원회 등 활동에 이어 본회의에서 주요 법안을 의결하기로 합의했다. 구체적인 일정은 추후 다시 논의하기로 했다.

김 원내수석은 "회기는 30일로, 정상적으로 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일정은 추후 논의할 것"이라며 "이번 임시국회는 교섭단체 대표연설, 대정부 질문, 상임위 활동, 본회를 통해서 주요 법안 의결까지 구성하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노태악 대법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구성은 바로 하기로 했다"며 "비율은 민주당 6대 한국당 5대 바른미래당 1대 비교섭단체 1로, 특위 위원장은 민주당에서 맡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한국당에서는 민주당에 지난 패스트트랙 정국과 연말 예산 날치기, 그리고 선거법과 공수처법 날치기에 대한 사과가 있어야 한다고 요청했다"고 말했다.

이 권한대행은 "무엇보다 민생법안이 중요하다"며 "통과되지 못한 법안 240여 건이나 되는데, 검역법 문제라든지 지방자치재정법 등 이런 것들이 통과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부연했다.

김 원내수석은 검역법 개정안 처리에 대해 "한국당 원유철 의원이 발의한 검역법 부분은 사후(대처)에 대한 부분이라, 예방과 사후 처리를 묶어 처리하는 것이 이번 사태에서 중요한 일이기 때문에 함께 처리하자고 제안했다"며 "이 법이 빨리 상임위와 법사위 통과해 큰 도움이 되길 바라고, 국민도 걱정 덜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여야 3당은 원내수석 간 후속 협의를 진행하며 2월 임시국회에 관한 구체적인 일정 등을 협의할 계획이다. 의견 접근이 이뤄지면 원내대표 회동을 통해 최종 결론을 내릴 예정이다.

윤 원내수석은 "쟁점을 협의해가면서 일정을 잡기로 했다"며 "늦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수석도 "3당 간 물밑접촉 계속해서, 여러 정치 일정 고려하면서 법안 완성도도 높여 진행되는 대로 일정 잡을 것"이라고 의견을 같이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