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TV, 레드닷 어워드 '최고상' 수상…통산 6차례
LG 올레드 TV, 레드닷 어워드 '최고상' 수상…통산 6차례
  • 장진혁 기자
  • 승인 2020.03.24 10: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그니처 에어컨·세탁기·건조기·스타일러 등 18개 제품은 본상
(사진제공=LG전자)
최고상을 받은 LG 올레드 TV. (사진제공=LG전자)

[뉴스웍스=장진혁 기자] LG전자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고상을 포함해 총 19개 상을 받으며 디자인 우수성을 입증했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iF 디자인 어워드,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올해는 60개국에서 총 6500여개 제품이 경합을 벌였다.

TV 전체를 벽에 밀착시키는 '갤러리 디자인'을 적용한 2020년형 LG 올레드 TV는 제품 디자인 부문 최고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제품과 함께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월페이퍼 디자인 LG 올레드 TV 등 LG 올레드 TV 3종은 지난달 또 다른 세계적 권위의 디자인 어워드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도 본상을 수상했다.

LG전자는 단순히 제품 외관이나 기능 차별화를 넘어서 고객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와 TV를 설치하는 공간까지 고려해 갤러리 디자인을 완성했다고 설명했다.

이 제품은 디스플레이, 구동부, 스피커, 벽걸이 부품 등을 모두 내장해 외부 장치를 별도로 연결할 필요가 없다. 기존 벽걸이형 TV와 달리 제품 전체를 벽에 밀착시켜 마치 TV와 벽이 하나가 된 듯한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화면 몰입감은 물론이고 공간 활용도도 뛰어나다.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세계적 권위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고상을 포함해 총 19개 상을 받았다. TV 전체를 벽에 밀착시키는 '갤러리 디자인'을 적용한 LG 올레드 TV는 최고상을 받았다. (사진제공=LG전자)

LG 올레드 TV는 처음 출시된 지난 2013년부터 8년 연속으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해왔다. 최고상 수상만 통산 6차례에 달한다. 세계 최초 '롤러블',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 있는 듯한 '월페이퍼', 패널 뒤에 투명 강화유리를 적용한 '픽처온글래스' 등 TV 디자인의 혁신을 선도해 온 디자인으로 최고상을 받았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는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포함한 TV 3종, 시그니처 에어컨, 세탁기·건조기, 얼음정수기냉장고, 스타일러, 울트라기어·울트라파인 에르고 모니터, 코드제로 청소기, 사운드바 등 총 18개 제품도 차별화된 디자인 우수성을 인정받아 제품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노창호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 전무는 "가전의 공간적 가치를 높이고 고객들에게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