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갑포차'서 태몽의 비밀 전격 공개…황정음의 '열정 폭발' 이유는?
'쌍갑포차'서 태몽의 비밀 전격 공개…황정음의 '열정 폭발' 이유는?
  • 윤현성 기자
  • 승인 2020.06.04 2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JTBC)

[뉴스웍스=윤현성 기자] '쌍갑포차'가 오늘(4일)은 태몽의 비밀을 전격 공개한다. 아이를 점지해주는 신비의 꿈, 태몽은 과연 어떻게 만들어지는 것일까.

매회 상상초월 예측불가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JTBC 수목드라마 '쌍갑포차'(극본 하윤아, 연출 전창근)가 오늘 방송에서는 아이가 태어날 조짐을 알려주는 꿈, '태몽'에 대한 비밀을 낱낱이 전할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는 서로를 떠나 보내야 하는 부부의 작별 인사가 먹먹함을 남겼다. 하지만 '꿈벤저스' 월주(황정음), 한강배(육성재), 귀반장(최원영)이 잠시 숨 돌릴 틈도 없이 새로운 손님이 찾아온다. 아이를 간절히 기다리는 수경(이서안)의 사연이 포차에 접수된 것.

이에 태몽을 정해주고 배달까지 하는 삼신(오영실)이 첫 등장한다. 월주에게 당당히 큰소리칠 수 있는 몇 안 되는 존재로, 태몽에 불만을 갖는 이에겐 "교환, 환불, 반품이 어디 있어"라고 따끔하게 혼을 내는 인물이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는 각기 다른 곳에서 제 역량을 펼치고 있는 '꿈벤저스' 3인방의 모습이 포착됐다. 태몽구슬을 얻기 위해 삼신의 곁을 졸졸 쫓아다니는 월주, 사연의 주인공 수경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강배, 태몽구슬 뽑기에 몰두하는 귀반장의 모습이 흥미롭다.

특히 3인방이 '그승'에서 몰래 숨어 있는 현장까지 포착되며 수경에게 아이를 점지해주기 위해 온몸을 불사르는 '꿈벤저스'의 눈부신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무엇보다 태몽 에피소드에서는 월주의 새로운 면모가 예고되면서 호기심을 자극한다. 항상 아닌 척하면서 손님들의 사연에 깊이 공감하고 적극적으로 도움을 줬던 월주지만 태몽에 관해서는 유독 열정을 발휘하기 때문이다.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월주를 가장 가까이에서 지켜봐 온 귀반장이 "도대체 이 사람에 대해서 이렇게까지 나서는 이유가 뭐냐"는 의문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에 "사랑하는 남자가 있었어"라고 답을 한 월주. 이 고백이 어떤 의미를 담고 있는 것인지, 조금씩 베일을 벗고 있는 전생 서사의 또 다른 떡밥이 그 어느 때보다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JTBC 수목드라마 '쌍갑포차' 6회는 오늘(4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