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항상 도전하는 자세로 아미와 함께 나이들고 싶다"
방탄소년단 뷔 "항상 도전하는 자세로 아미와 함께 나이들고 싶다"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6.30 01: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 뷔 (사진=보그 재팬)
방탄소년단 뷔 (사진=보그 재팬)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방탄소년단은 일본 정규 4집 앨범 'MAP OF THE SOUL : 7 ~ THE JOURNEY' 발매에 맞춰 보그 재팬(Vogue Japn) 8월호에서 'Luxury' 촬영 콘셉트로 7인 7색의 매력을 뽐냈다.

특히 멤버 뷔는 올 화이트 의상으로 등장해 고귀하게 빛나는 순백의 'Luxury' 이미지를 선보였다.

뷔는 화보 촬영 후 인터뷰에서 '멤버들이 생각하는 Luxury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누군가와 진심으로 마음이 통할 때만큼 가슴 벅찬 순간은 없어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부모님과 식사를 하며 사소한 이야기를 나누거나 저를 가장 응원해주는 친한 친구들과의 통화, 그리고 팬 여러분들과 함께 나누는 일과. 이런 마음 따뜻해지는 만남에서 영감과 긍정의 에너지를 얻고 있죠"라며 "이것이 제게 있어 최고의 'Luxury'입니다"라고 답했다.

또 뷔는 데뷔 7년을 맞이한 방탄소년단이 상상하는 5년 후, 10년 후에 대해서는 "지금처럼 항상 제 자신에게 도전하는 자세로 아미(BTS 팬)와 함께 나이를 먹어간다면 기쁠 것 같아요"라고 팬과 함께 할 미래를 그렸다.

해외 매체 올케이팝은 화보 촬영과 관련 "뷔의 비주얼이 '화이트 배경의 화이트 수트'라는 악조건을 이겼다"며 그의 외모를 극찬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