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강철비2'·'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반도' 뒤쫓을 대작들의 등장
영화 '강철비2'·'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반도' 뒤쫓을 대작들의 등장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8.01 11: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강철비2:정상회담' (사진=영화 포스터)
영화 '강철비2:정상회담' (사진=영화 포스터)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강동원 주연의 좀비 블록버스터 영화 ‘반도’가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이를 뒤쫓아 정우성, 황정민, 이정재 등 충무로 대표 배우들이 대작들을 들고 극장가로 나왔다.

온라인 조사 회사 피앰아이(PMI)가 ‘궁금해결리워드앱, 무엇이든 물어볼! 헤이폴!’을 통해 20-50대 남녀 5000명을 대상으로 이번 주 가장 보고 싶은 영화에 대해 질문한 결과, 지난주에 이어 ‘반도’가 16.7%로 1위를 지켰다.

개봉 2주만인 지난 29일, 누적관객수 300만을 돌파하였으며, 이는 올해 개봉한 영화 중 ‘남산의 부장들’ 이후 처음이다. 코로나19에도 ‘반도’가 성공적인 개봉 실적을 기록하면서, 다양한 신작들이 등장을 예고한 가운데, ‘반도’의 흥행세를 이을 작품은 무엇일지 그 귀추가 주목된다.

2위에는 황정민, 이정재 주연의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14.8%)’가 올랐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납치당한 딸을 구하려는 살인청부업자(황정민)와 그에게 형을 잃은 추격자(이정재)의 쫓고 쫓기는 추격 액션을 그린 영화이다. 영화 ‘신세계’ 이후로 두 배우가 7년만에 호흡을 맞추며 큰 화제가 되었으며, 두 작품 모두 느와르 풍의 액션 영화라는 공통점에서 다시 한번 두 배우의 케미가 기대된다.

3위에는 근소한 차이로 ‘강철비2: 정상회담(14.3%)’이 올랐다. 개봉 첫날인 29일 22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반도’를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였다. 한반도를 둘러싼 남북과 주변 강대국들의 갈등이라는 현실 문제를 다루고 있지만, 영화적 상상력을 통해 복잡한 국제정세와 각 국들의 적나라한 속내를 블랙 코미디처럼 풀어내며 호평을 받고 있다.

이 외에도 ‘알라딘(9.5%)’, ‘존 윅: 특별판(8.8%)’, ‘오케이 마담(7.4%)’, 등이 이번 주 가장 보고 싶은 영화 순위에 올랐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