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월드, 본격적인 D앱 유치 활동 개시
슈월드, 본격적인 D앱 유치 활동 개시
  • 문병도 기자
  • 승인 2020.09.03 15: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웍스=문병도 기자] 슈콘이 슈월드 생태계 확장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지난 1일 부터 국내외 블록체인 회사 및 블록체인 기술를 도입하려는 기업을 대상으로 D앱 유치활동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슈월드 메인넷에서 토큰을 발급하여 운영중인 현재 프로젝트 수는 7개 회사로 기존 이더리움의 erc20토큰과 함께 이중화로 슈월드 네트워크의 비즈니스 적합성을 테스트 중에 있다.

러시아 암호화폐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는 업체는 "이더리움의 최근 높은 수수료와 30~50분이 걸리는 전송속도를 도저히 버틸 수가 없어, 새로운 메인넷을 모색하던 도중 슈월드를 알게되어 슈콘과 협의를 통해 슈월드에 입성하게 됐다. 슈월드와 이더리움 둘 다 운영하면서 확연한 차별성을 느끼고 있어, 내부 임원진들과 슈월드로 완전 이전을 토의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유치할 D앱사들의 주요 서비스 특징은 실물에 블록체인 기술을 녹여 암호화폐를 사용할 수 있는 것이 대전제이다.

최근 디파이 광풍으로 인하여 '이더리움' 메인넷을 운영하는 거래소 및 D앱들의 주요 고민거리인, 높은 거래수수료와 느린 거래처리속도(TPS)에 주요 초점을 맞춰 슈월드 메인넷의 상대적 차별성을 강조하고 있다.

슈월드 메인넷은 메인넷의 활성화가 높더라도 최대 100원을 넘지 않으며, 초당 최대 3만건의 거래를 처리할 수 있는 초고속 네트워크 라는 점을 들 수 있다. 최근 D앱 협업 체결을 진행한 국내 소상공인협회원들 또한 이러한 부분에서 상당히 매력을 느껴 슈월드를 메인 네트워크로 선정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