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美 매체도 가창력 인정… "최고의 톤 가진 K팝 아이돌"
방탄소년단 정국, 美 매체도 가창력 인정… "최고의 톤 가진 K팝 아이돌"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9.24 01: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 정국 (사진=BTS SNS)
방탄소년단 정국 (사진=BTS SNS)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멤버 정국의 목소리를 美 매체도 인정했다.

최근 케이팝을 전문으로 다루는 해외 매체 '케이팝스타즈'(KPOPSTARZ)는 최고의 보컬 톤을 가진 K팝 rktn 15인을 공개했다.

해당 매체는 정국에 대해 "다재다능한 아이돌로 비주얼과 춤에 능하고 타고난 가창력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매체에 따르면 한 팬은 "나는 특히 정국의 '10,000 Hours' 커버가 마음에 든다"며 "이 아이돌의 목소리는 너무나 편안하고 귀를 즐겁게 한다"고 말했다. 또 "정국이 노래 부르는 것을 들은 후에는 결국 더 많은 것을 추구하게 된다(정국 솔로 앨범 부탁해!)"라고 덧붙였다.

정국은 특유의 맑고 청아한 음색으로 데뷔 시절부터 현재까지 다양한 장르의 곡을 자신만의 개성있는 스타일로 소화해 왔다.

한편, 케이팝스타즈는 정국 이외에도 소녀시대 태연, 아이유, 레드벨벳 웬디, 블랙핑크 로제, 마마무 휘인, 비투비 육성재, 샤이니 온유, 엑소 디오 등을 언급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