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방탄소년단·블랙핑크와 경쟁… '이제 나만 믿어요' 인기
임영웅, 방탄소년단·블랙핑크와 경쟁… '이제 나만 믿어요' 인기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9.28 01: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영웅 (사진=임영웅 SNS)
임영웅 (사진=임영웅 SNS)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가수 브랜드평판 2020년 9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방탄소년단 2위 임영웅 3위 블랙핑크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20년 8월 25일부터 2020년 9월 26일까지의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27,284,78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 미디어, 소통, 커뮤니티 분석을 하였다. 지난 2020년 8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67,302,895개보다 23.92% 줄어들었다.

1위, 방탄소년단 (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 브랜드는 참여지수 5,923,484 미디어지수 4,447,168 소통지수 6,778,876 커뮤니티지수 5,400,47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2,550,007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16,410,548과 비교하면 37.41% 상승했다.

2위, 임영웅 브랜드는 참여지수 4,683,889 미디어지수 1,691,291 소통지수 2,534,869 커뮤니티지수 1,529,88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439,938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12,257,963과 비교하면 14.83% 하락했다.

3위, 블랙핑크 ( 지수, 제니, 로제, 리사 ) 브랜드는 참여지수 1,592,828 미디어지수 1,460,525 소통지수 3,424,287 커뮤니티지수 3,123,99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601,636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17,480,886과 비교하면 45.07% 하락했다.

4위, 아이유 브랜드는 참여지수 1,789,403 미디어지수 686,534 소통지수 1,517,219 커뮤니티지수 1,863,05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856,213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6,529,379와 비교하면 10.31% 하락했다.

5위, 강다니엘 브랜드는 참여지수 766,887 미디어지수 341,876 소통지수 2,877,709 커뮤니티지수 1,582,73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569,211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11,066,757와 비교하면 49.68%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0년 9월 가수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방탄소년단 (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가수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2020년 8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67,302,895개보다 23.92%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10.77% 하락, 브랜드 이슈 56.49% 하락, 브랜드 소통 2.07% 상승, 브랜드 확산 10.70% 하락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방탄소년단 브랜드가 1위로 뛰어오르면서, 임영웅 브랜드 2위, 블랙핑크 브랜드 3위를 기록했다. 방탄소년단 브랜드는 '다이너마이트 Dynamite'로 유튜브에서 조회수 4억건을 넘어섰다. 역대 K팝 뮤직비디오 중 가장 빨리 4억뷰에 도달한 것이다. 블랙핑크 브랜드는 'how you like that'로 꾸준한 관심을 모으고 있었다. 임영웅 브랜드는 '이제 나만 믿어요, 바램'으로 브랜드 소비를 높이고 있다"라고 밝혔다.

2020년 9월 가수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방탄소년단, 임영웅, 블랙핑크, 아이유, 강다니엘, 영탁, 오마이걸, 이찬원, (여자)아이들, 화사, 여자친구, 제시, 정동원, 아이즈원, 세븐틴, 엑소, 장민호, 레드벨벳, 백현, 백지영, 트와이스, 태연, 청하, 마마무, 선미, 에이핑크, 송가인, ITZY, 조이, 비 순으로 분석되었다.

방탄소년단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사진=BTS SNS)
방탄소년단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사진=BTS SN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