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이찬원, 김세환-송창식과 다정한 한 때…"쎄시봉 선배님들 사랑합니다"
'뽕숭아학당' 이찬원, 김세환-송창식과 다정한 한 때…"쎄시봉 선배님들 사랑합니다"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0.10.21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찬원, 김세환, 송창식 (사진=이찬원 인스타그램)
김세환, 이찬원, 송창식 (사진=이찬원 인스타그램)

[뉴스웍스=이선영 기자] '뽕숭아 학당'에 출연 중인 이찬원이 김세환, 송창식과 함께한 근황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이찬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쎄시봉 선배님들~ 정말 감사드리고 사랑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세환, 송창식과 함께 다정하게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이찬원의 모습이 담겼다.

이들은 40세가 넘는 나이차이에도 훈훈한 선후배 케미를 발산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잡아끌었다.

1968년 남성 듀오 '트윈폴리오'로 데뷔한 송창식은 1970년대 청년 문화를 이끌었다. '왜 불러', '고래사냥', '피리 부는 사나이' 등의 대히트곡을 남겼다.

1972년 가수로 데뷔한 김세환은 윤형주, 송창식과 함께 포크음악을 선보이며 큰 인기를 누렸다. ‘사랑하는 마음’과 ‘실가에 앉아서’, ‘토요일 밤에’ 등 숱한 곡들을 히트시켰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수진 2020-10-21 23:09:50
이찬원 쎄시봉 대 선배님들과 함께 하는 무대 잊을수없어요 툭별히 기타반주에 찬원님 부르는 사랑이야는 정말 명곡입니다

미카 2020-10-21 22:54:04
이찬원 선배님들과 함께 있는 모습이 넘 좋아요. 선후배를 잘 챙기는 인성 놀라워요

이의순 2020-10-21 21:36:29
이찬원 인성최고인 찬원님 대선배님들과의 만남에 박수 보냅니다 대단히 사랑합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