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쉬' 황정민·임윤아, 현실감 넘치는 밥벌이 라이프… "선배와 함께한다는 것만으로 선택"
'허쉬' 황정민·임윤아, 현실감 넘치는 밥벌이 라이프… "선배와 함께한다는 것만으로 선택"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11.25 01: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정민, 임윤아 (사진=키이스트, JTBC스튜디오)
황정민, 임윤아 (사진=키이스트, JTBC스튜디오)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허쉬' 황정민, 임윤아가 현실감 넘치는 밥벌이 라이프의 진수를 선보인다.

24일 JTBC 새 금토드라마 ‘허쉬’(연출 최규식, 극본 김정민, 제작 키이스트·JTBC스튜디오) 측은 '열정제로’ 베테랑 기자 한준혁(황정민 분)과 ‘열정만렙’ 신입 인턴 이지수(임윤아 분)의 모습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생활감이 묻어나는 매일한국 사무실을 배경으로, 현실 밀착형 캐릭터를 완벽하게 입은 황정민과 임윤아의 케미스트리가 월급쟁이 기자들의 밥벌이 라이프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신문 지면을 콘셉트로 ‘허쉬’만의 색다른 매력을 담아낸 메인 포스터 속 한준혁, 이지수의 상반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바쁘게 돌아가는 매일한국의 일과 속에도 한가로이 책상에 걸터앉은 한준혁의 미소가 흥미롭다. 듣는 둥 마는 둥 딴청을 피우는 한준혁의 뒤로 집요하게 보고용 파일을 들이미는 이지수의 뜨겁게 빛나는 눈빛이 미소를 자아낸다. 달라도 너무 다른 상극 콤비 한준혁과 이지수가 그려갈 ‘월급쟁이 기자들의 밥벌이 라이프’에 이목이 집중된다.

황정민과 임윤아의 센세이션한 만남은 ‘허쉬’가 기다려지는 가장 큰 이유다. 8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는 황정민은 “사실적이면서도 독특한 소재인 대본을 보며 강한 끌림을 느꼈고, 손에서 쉽게 놓지 못했다”고 전한 데 이어, “매회별 소제목 안에 스토리가 있는 탄탄한 구성으로 집중하게 만드는 좋은 대본이다”라고 작품 선택의 이유를 밝히며 기대감을 높였다.

임윤아는 “황정민 선배와 함께한다는 것만으로도 선택하지 않을 이유가 없는 작품이었다. 생존형 인턴 기자 이지수를 통해 저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지수가 성장해가는 과정을 깊이 공감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하며 그의 변신에 기대를 더했다. 서로에게 성장과 각성의 자극제가 되어주며 진정한 기자로 거듭날 한준혁과 이지수의 밥벌이 라이프가 유쾌한 웃음과 진한 공감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허쉬’는 펜대보다 큐대 잡는 날이 많은 ‘고인물’ 기자 한준혁과 밥은 펜보다 강하다는 ‘생존형’ 인턴 이지수의 쌍방 성장기이자, 월급쟁이 기자들의 밥벌이 라이프를 그린다. '경우의 수’ 후속으로 오는 12월 11일(금) 밤 11시 첫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