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나은-태민 쇼핑 라이브, 30초만에 쪽파 1000박스 완판…'역대 최단 시간 기록'
'맛남의 광장' 나은-태민 쇼핑 라이브, 30초만에 쪽파 1000박스 완판…'역대 최단 시간 기록'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0.12.03 2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맛남의 광장 (사진=SBS)
맛남의 광장 (사진=SBS)

[뉴스웍스=이선영 기자] '맛남의 광장' 태민과 일일 라이브 요정 나은이 합세해 '맛남 쇼핑 라이브' 역대 최단 시간 완판 기록을 세우며 이목이 쏠리고 있다.

3일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는 농벤져스와 나은, 게스트 태민이 김장철 가격 폭락으로 산지 폐기 위기에 처한 쪽파 1,000박스 판매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번 '맛남 쇼핑 라이브'에서는 태민과 나은이 합세해 역대 최단 시간에 완판을 기록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더한다.

이번 '맛남 쇼핑 라이브'에서는 보성 쪽파 1,000박스 판매에 도전한다. '맛남 쇼핑 라이브'를 처음으로 선보였던 통영 편 고구마순 200박스보다 무려 5배나 많은 양에 농벤져스는 걱정하는 기색이 역력했다고. 이들은 쪽파 요리 시연 외에도 무대, 콩트 등 다양한 볼거리를 준비, 평소보다 더 다채로운 라이브를 계획했다.

그러나 멤버들의 우려와는 달리 라이브 시작과 동시에 1,000박스 완판에 성공, '맛남 쇼핑 라이브' 최단 시간인 30초 만에 준비된 모든 수량이 판매됐다. 예상치 못한 빠른 품절에 멤버들은 당황한 모습을 보인 것도 잠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농벤져스는 소비자들의 착한 소비에 보답하기 위해 손쉽고 간편한 쪽파 레시피를 선보였다. 첫 번째 쪽파 레시피는 쪽파로 기름을 내 비빔밥, 라면 등 다방면으로 활용이 가능한 만능 쪽파기름이었다. 쪽파 기름을 활용한 파기름 비빔밥을 맛본 태민은 색다른 맛에 감탄하며 무한 먹방을 선보였다. 그의 반응을 본 팬들은 진실의 콧구멍이 나왔다며 댓글을 남겼는데. 진심을 이야기할 때 콧구멍이 커진다는 태민은 입이 닳도록 맛있다는 말만 되뇌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파기름 비빔면을 맛본 나은은 수준급 면치기 실력을 선보인 후 "쪽파기름은 어떤 음식에도 잘 어울리는 만능이 맞다"고 인정했다.

이어진 해물 쪽파전 요리에서는 자타공인 요알못 태민이 직접 시연에 나섰다. 모두의 걱정과 달리 멋지게 전 뒤집기에 성공한 태민은 "저도 하는 거면 정말 다 할 수 있어요"라며 쉬운 요리임을 강조했다.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쪽파 레시피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밤 농벤져스의 입맛을 매료시켰던 '백야식당'이 점심 영업을 재개했다. 백종원은 새콤한 쪽파 꼬막무침부터 오리를 활용한 훈제오리 쪽파볶음, 쪽파 농민이 추천한 파김치 된장국까지 다양한 메뉴를 준비해 멤버들을 감동시켰다. 김동준은 파김치 된장국을 맛보고 "앞으로 된장국은 이렇게 끓이게 될 것 같다"라고 극찬했고, 양세형은 밥을 무한리필하며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모두의 젓가락을 쉬지 않게 만든 맛있는 점심식사 현장은 3일 밤 9시 방송되는 '맛남의 광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