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파이터' 권혁수, 장윤정 '초혼' 여자 음역대로 완벽 소화 "역대급 무대가 나왔다"
'트롯파이터' 권혁수, 장윤정 '초혼' 여자 음역대로 완벽 소화 "역대급 무대가 나왔다"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1.01.13 22: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롯파이터 (사진=MBN)

[뉴스웍스=이선영 기자] 만능 엔터테이너 권혁수가 '트롯파이터'에서 역대급 트로트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이목이 쏠린다.

13일 방송되는 MBN '트롯파이터' 4회에서는 만능 엔터테이너 권혁수의 트로트 도전 무대가 펼쳐진다. '트롯파이터'는 김창열의 '짬뽕레코드'와 박세욱의 '완판기획'이 매주 연예인, 셀럽, 일반인 등을 캐스팅해 기획사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다채로운 끼와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권혁수는 이날 등장부터 정체성 혼란으로 굴욕(?)을 당하며 '트롯파이터' 녹화장을 뒤집어놨다. 권혁수는 "어떤 분들은 저를 개그맨으로, 또는 가수로, 또는 배우로 안다"며 "저도 제가 누구인지 잘 모르겠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하게 했다. 그도 그럴 것이, 권혁수 하면 떠오르는 수식어가 '먹짱', '호박 고구마', '변신의 귀재' 등 다양하기 때문.

그러나 천하의 권혁수도 트로트 도전은 긴장됐던 것인지 떨림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의외의 선곡까지 더해져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장윤정의 '초혼'을 여자 음역대로 완벽 소화해낸 것. 권혁수는 애절한 보이스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특유의 고음을 쏟아내는가 하면, 평소 이미지와 전혀 다른 웃음기 쏙 뺀 감성 무대로 가슴을 촉촉하게 물들였다고 한다.

권혁수의 반전 무대에 트로트계 대모 한혜진, 레전드 박현빈은 기립 박수를 쳤고, 김창열 사장 또한 그의 완벽한 고음에 반해 당장 '짬뽕레코드'와 계약을 하자며 무대로 뛰쳐나왔다는 후문이다. MC 김용만은 "역대급 무대가 나왔다"고 감탄했다고 전해져, 그의 무대에 더욱 기대가 더해진다.

고음 비결에 대해 권혁수는 "김경호 형의 노래를 워낙 많이 해서, 남자 키보다 여자 키가 편하다"고 너스레를 떨며, 김경호의 모창까지 선보여 녹화장을 두 번 뒤집어 놓았다고 한다. 만능 엔터테이너 권혁수의 도전은 과연 어디까지 계속될지, '트롯짱' 권혁수의 재발견이 예고된 '트롯파이터'는 13일 밤 11시 MBN에서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