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유준상, 메이킹 비하인드 공개… '믿보배' 저력 과시
'경이로운 소문' 유준상, 메이킹 비하인드 공개… '믿보배' 저력 과시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1.01.15 03: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준상 (사진제공=나무엑터스)
유준상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유준상의 열정이 ‘경이로운 소문’을 가득 채웠다.

OCN 토일 오리지널 ‘경이로운 소문’이 OCN 채널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가운데, 지난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이끌어내며 화제를 모은 배우 유준상의 비하인드 영상이 공개됐다. ‘경이로운 소문’ 11-12화에서 그는 수많은 악귀들을 상대하는 액션신부터 연인 정영(최윤영)을 떠나보낸 깊은 감정 연기로 명불허전 ‘믿보배’의 저력을 보여주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유준상의 ‘온앤오프’ 영상에서는 바로 그 화제의 명장면들의 비하인드가 담겨있다. 특히 촬영을 앞두고 몰입하는 유준상의 프로페셔널한 모습은 물론 동료 배우들과의 훈훈한 케미와 영화 제작가로서의 열띤 학구열까지 다채로운 볼거리가 흥미를 선사한다.

먼저 악귀들과의 목숨을 건 혈투를 앞두고 있는 현장은 유준상의 뜨거운 열정으로 가득 차있다. 더욱 완성도 있는 결과물을 위해 끊임없이 동료 배우들 및 제작진들과 토론하는 그에게선 ‘대충’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다. 더불어 쉬는 시간에도 연습을 거듭하며 모든 액션신을 대역 없이 직접 소화해내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이어지는 12화 비하인드에서는 명품 배우 유준상의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안방극장을 눈물바다로 만들었던 정영과의 이별신을 준비하는 그는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으며 감정선을 이어갔다. 이후 본격적으로 촬영이 시작되자 순식간에 가모탁에 몰입, 폭풍 오열하는 유준상의 모습은 비하인드 영상임에도 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붉어지게 만들며 깊은 여운을 이끌어냈다.

반면 정신없는 현장에서도 영화 제작가로서의 열정을 드러내는 유준상의 모습은 색다른 재미를 유발한다. 자신을 찍고 있는 핸디캠을 보며 “저것만 가지고 영화 찍으면 좋을 거 같다”고 말하는 그에게서는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초청작 ‘스프링송’ 감독의 면모가 엿보여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한다.

‘경이로운 소문’ 가모탁으로 새로운 연기 변신에 성공하며 매회 놀라움을 안겨주고 있는 배우 유준상. 막바지를 향해가고 있는 ‘경이로운 소문’에서 통쾌한 액션과 유쾌한 연기로 안방극장을 시원함으로 물들일 그의 활약에 많은 기대가 모아진다. OCN '경이로운 소문'은 매주 토요일, 일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