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사진 모드로 스튜디오처럼 촬영"…가격·디자인·카메라 '삼박자' 갖춘 갤S21
"인물사진 모드로 스튜디오처럼 촬영"…가격·디자인·카메라 '삼박자' 갖춘 갤S21
  • 장진혁 기자
  • 승인 2021.01.15 20: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트라 모델, S 시리즈 최초 'S펜' 기능 지원…"다만 'S펜' 포함 커버 액세서리 별도 구입해야"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S21 울트라'. (사진제공=삼성전자)

[뉴스웍스=장진혁 기자] 삼성전자의 새로운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1' 시리즈가 베일을 벗었다. 출시 일정을 한 달 이상 앞당기고 몸값까지 낮추면서 '승부수'를 던졌다는 평가가 나온다.

기본 모델은 전작보다 가격을 25만원 가량 낮춘 99만원대로 책정해 '가성비'를 내세웠다.

최상위 모델인 '갤럭시S21 울트라'에는 1억800만 화소 카메라와 S펜 등을 지원하며 선택의 폭을 넓혔다.

'갤럭시S21' 시리즈는 기존 스마트폰과 차별화된 과감하고 새로운 디자인이 눈에 띈다. 일명 '카툭튀(카메라가 툭 튀어나온 현상)'에서 탈피한 것이다.

스마트폰 바디와 메탈 프레임, 후면 카메라가 매끄럽게 이어져 일체감을 주는 '컨투어 컷' 디자인은 여러모로 전작과 다른 인상이다. 카메라 렌즈 배열이 독특해지고, 렌즈의 튀어나온 두께도 얇아졌다.

'갤럭시S21' 시리즈는 사진과 동영상 촬영이 중요해지는 트렌드에 맞춰 카메라의 외관과 성능을 개선하는 데 주안점을 둔 것으로 판단된다. 인공지능(AI) 기술이 대폭 강화된 카메라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마치 스튜디오에서 촬영한 것과 같이 다양한 효과를 제공하는 '인물사진' 모드를 새롭게 선보인다. 깊이 정보를 분석해 자연스러운 보케(빛망울) 효과를 주거나 스튜디오 조명이나 하이키·로우키 이미지를 촬영하는 등 다양한 조명 효과를 지원한다.

셀피도 한층 개선됐는데, 촬영할 때 '자연스럽게' 또는 '화사하게'로 색감을 선택할 수 있다. 딥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보정을 해주는 한편 머리카락이나 눈썹 부분도 놓치지 않고 정교하게 표현해준다.

'갤럭시S21'∙'갤럭시S21 플러스'는 1200만 화소 듀얼픽셀 광각 카메라, 6400만 화소 망원 카메라,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의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전면에는 1000만 화소 듀얼픽셀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S21 울트라'는 1억800만 초고화소 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2개의 1000만 화소 듀얼 픽셀 망원 카메라의 후면 쿼드 카메라와 40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S21'∙'갤럭시S21 플러스'는 하이브리드 광학 줌을 통해 최대 3배까지, AI 기반의 슈퍼 레졸루션 줌으로 최대 30배까지 선명하게 줌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S21 울트라'는 디지털 줌으로 최대 100배까지 촬영할 수 있다.

20배 줌부터 자동으로 흔들림을 잡아주는 '줌 락' 기능이 지원돼 멀리 있는 피사체나 중요한 글씨도 흔들림 없이 당겨서 찍을 수 있다. 전작에서는 줌 기능으로 피사체를 포착할 때 조금만 움직여도 흔들림이 심해서 초점을 제대로 잡기 어렵다는 지적이 나온 바 있다.

'갤럭시 S21' 시리즈 3종.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S21' 시리즈 3종. (사진제공=삼성전자)

새로운 '디렉터스 뷰'는 동영상 촬영의 활용도와 재미를 배가시킨다.

디렉터스 뷰에서는 전·후면 카메라를 모두 활용해 동시 촬영이 가능하고, 망원∙광각∙초광각 카메라의 다양한 앵글을 한 화면에 보여줘 사용자의 의도대로 자연스럽게 화면 전환을 하면서 촬영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브이로그 영상을 제작할 때 이제 카메라를 여러 대 설치하지 않고 피사체나 배경뿐 아니라 촬영자도 같이 담는 것이 가능해졌다.

프로 비디오 모드에서는 다중 마이크 녹음도 지원한다. '갤럭시S21' 시리즈로 촬영 시 무선이어폰 '갤럭시 버즈 프로'의 마이크를 무선마이크처럼 사용이 가능하며, 사용자의 음성과 주변 배경음을 동시에 선명하게 녹음할 수 있다.

한 번의 촬영으로 다양한 이미지와 영상을 만들어주는 '싱글 테이크'도 한 단계 진화했다. 강화된 AI가 더 많은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게 돼 전문가가 특수 효과를 적용한 것과 같은 다이내믹 슬로모, 하이라이트 동영상 등을 만들어준다.

'갤럭시S21' 시리즈 중 울트라 모델에서만 누릴 수 있는 최초 기능은 단연 'S펜'이다. 그간 '갤럭시노트' 시리즈에서만 가능했던 그리기부터 노트 필기, 미세한 사진 편집 등 'S펜'의 유용함을 S 시리즈 사용자도 누릴 수 있게 됐다.

'갤럭시노트' 시리즈처럼 S펜이 기본 탑재되는 것은 아니다. '갤럭시S21 울트라'에는 S펜을 꽂을 수 있는 별도의 공간이 없다. 따로 S펜이 포함된 커버를 구입해야 사용할 수 있다. S펜을 커버에 꽂아 보관하는 방식이다. 삼성전자는 'S펜'이 포함된 2종의 새로운 커버 액세서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2021년 국내 스마트폰 시장은 전년 대비 11% 성장하며 약 1900만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갤럭시S21 시리즈 공개 후 연초부터 공격적인 행보를 예고한 삼성전자는 연중 다양한 가격대의 폴더블폰을 출시하며 신규 폼팩터폰의 대중화에도 힘을 쓰며 작년 수준인 65% 점유율을 유지해 나갈 것으로 예측된다"고 분석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