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후보단일화 룰, 안철수 후보가 정해도 좋아"
나경원 "후보단일화 룰, 안철수 후보가 정해도 좋아"
  • 원성훈 기자
  • 승인 2021.02.25 1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문연대의 대의보다는 '자유주의 상식연합'이 됐으면"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 (사진=나경원 예비후보 인스타그램 캡처)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 (사진=나경원 예비후보 인스타그램 캡처)

[뉴스웍스=원성훈 기자] 4·7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나경원 국민의힘 예비후보는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와의 '후보 단일화'에 대해 "룰은 안철수 후보가 정해도 좋다"고 강조했다.

나 예비후보는 25일 KBS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이 같이 말했다.

이어 "그런데 아마 제가 제 마음대로 하는 건 아닐 것"이라며 "왜냐하면 제가 국민의힘 후보가 되면 당이 나설 것 같다. 어쨌든 저는 그런 자세로 단일화를 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고 피력했다.

아울러 "이번 선거에서 국민들께서 바라시는 것 중에서 한 축은 시민의 일상을 회복해드리고 서울시의 미래를 만드는 것과 또 다른 한 축은 이번에는 문재인 정권의 일방적인 국정운영에 대해서 한 번쯤은 브레이크를 걸어야 되는 것 아닌가. 그런 큰 대의에서 같이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런 반문연대 같은 대의보다는 자유주의 상식연합이 됐으면 좋겠다"며 "(문 정권이) 현재 상식적이지 않고 비상식적인 운영이 많지 않느냐는 생각들이 있는 것 같다. 그래서 그런 걸 바로 잡는 그런 연합이 됐으면 하는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여론조사 대상에 민주당 지지층을 넣는다면 안철수 후보와의 단일화 과정에서 나경원 후보가 좀 불리하게 되지 않을까'라는 질문엔 "꼭 그렇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며 "아무래도 그런 분석은 많겠지만, 유불리를 떠나서 그것은 어떻게 보면 민주주의 원칙에 반한다는 생각은 한다"고 답변했다.

특히 "정당 민주주의나 또는 안철수 후보하고 우리가 룰을 정할 때는 야권 단일후보를 정하는 것이다. 야권을 지지하거나 야권 정당의 당원이거나 적어도 여권의 지지자는 아닌 분들에 의해서 후보를 선출하는 것이 야권 후보"라며 "그런데 이제 여권 지지자들이 들어가면 야권 후보라는 표현이 적절하지 않을 수 있다는 점에서 (말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도 "저는 후보자로서 그 룰 부분에 대해서 왈가왈부하지는 않겠다는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나 예비후보는 또 "중도라는 것은 특별히 어떤 정당에 대한 강한 지지를 가지지 않으시고 보통 그 시대에 어떤 정당이 내 삶에 도움이 될까를 두고 판단하시는 중도층이 상당히 계시지 않느냐"며 "그분들에게 지금 이 시대에 누가 지금 이 시기의 서울에 누가 도움이 되겠느냐를 말씀드리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역설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윤성환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윤성환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