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미연, 첫 웹드라마 '리플레이' 맹활약…"누적 조회수 600만뷰 돌파"
(여자)아이들 미연, 첫 웹드라마 '리플레이' 맹활약…"누적 조회수 600만뷰 돌파"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1.03.04 02: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웹드라마 '리플레이' 캡처)
(사진=웹드라마 '리플레이'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유튜브 채널 '라잌댓(LIKE THAT)'을 통해 지난 1월 26일부터 방영됐던 웹드라마 ‘리플레이’가 지난달 26일 10화를 마지막으로 1개월간 누적 조회수 600만뷰, 시청시간 38만 시간을 넘어서며 성황리에 마쳤다.

'리플레이'는 본편 10회 외에도 비하인드 클립, OST 뮤직비디오, 서브 콘텐츠 등 40편이 넘는 부가 콘텐츠를 제작해 이전 웹드라마에서는 볼 수 없었던 다양하고 높은 수준의 볼거리를 시청자들에게 제공했다.

또한, ‘리플레이’는 드라마 방영 전부터 “야! 공찬영”이라는 대사를 유행어로 탄생시켰으며 매화 방영 전 글로벌 팬들의 실시간 댓글이 끝없이 이어지는 등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고 국내 웹드라마로서는 이례적으로 해외 팬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리플레이’는 주인공 5인방의 역대급 케미로 팬심을 자극했다. ‘리플레이’를 통해 처음 연기에 도전한 (여자)아이들 미연(유하영 역)은 안정된 연기력으로 차세대 연기돌로서의 가능성을 충분히 보여줬다. 배우 김민철(공찬영 역)은 잘생긴 외모와 섬세한 연기력으로 드라마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았으며, SF9 휘영(이지훈 역)은 ‘츤데레 남사친’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내 ‘서브병 유발자’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극 중 네온 파프리카의 리더이자 미연의 절친으로 등장한 배우 최지수(임서은 역)는 캐릭터와 완벽하게 일치하는 귀여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엄마 미소를 유발했다. 배우로 돌아온 마르코(심태영 역)는 다채로운 표정과 익살스러운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리플레이’는 주인공 5인방뿐만 아니라 연기파 배우들의 특별 출연으로 눈길을 모았다. 권혁수는 김민철의 친한 형으로 등장했으며, 공방 사장님 역의 공정환, 담임 선생님 역의 이도연, 임서은 삼촌 역의 이규호 등 베테랑 연기자들이 대거 등장했다. 여기에 휘영에게 반한 알바생 역으로는 걸그룹 체리블렛의 지원이 깜짝 등장해 보는 재미를 더했다.

뿐만 아니라, ‘리플레이’ 흥행의 또 다른 주역인 OST는 다수의 음원 강자들이 참여해 시청자들의 귀를 즐겁게 만들었다. ‘리플레이’는 탄탄한 글로벌 팬덤을 가진 그룹 펜타곤부터 비투비의 서은광, 2F(신용재, 김원주), 틴탑의 니엘과 ‘감성 보컬’ PL(피엘), 본업으로 돌아온 (여자)아이들 미연까지 드라마의 영상미와 함께 풍성한 OST로 ‘완성형 웹드’라는 호평을 받았다.

제작사 하트피플 측은 “예상치 못한 많은 관심과 사랑을 전해준 팬들과 드라마 시청자들에게 다시 한번 깊은 감사를 전한다. 앞으로 더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겠다”라며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윤성환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윤성환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