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글로벌
美 연방정부 '셧다운' 돌입…일시적 업무정지
미국 연방정부가 20일 0시(현지시각)를 기점으로 '셧다운'에 돌입했다. 셧다운은 일시적인 업무 정지 상태를 뜻한다.이번...
라인
中 인민은행, 가상화폐 은행 서비스 전면 금지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가상화폐 거래를 위한 은행 서비스 제공을 전면 금지시켰다.19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보도에...
라인
러시아 부부, 12세 딸을 성노예로 매일 성폭행
12살 딸을 성노예로 정기적으로 성폭행한 러시아인 부부가 죄값을 치르게 됐다.18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올해 34...
라인
쇠사슬에 묶인 13남매, 하루 한 끼에 화장실도 못 쓰게
미국 캘리포니아주 가정집에서 부모에게 학대당하고 쇠사슬에 묶인 채 발견된 13남매가 1년에 두 번 샤워하고 하루에 단지 한 끼만을 먹고...
라인
술에 취한 女승객, ‘욕설과 고함’ 비행기 비상착륙
술에 취한 여성 비행기 승객이 비명을 지르고 고래고래 고함을 치는 등 난동을 부려 어쩔 수 없이 비행기가 중도에 비상 착륙하는 사건이 ...
라인
中엄마, ‘아들 버릇고친다’고 스쿠터 뒤에 묶어 끌고다녀
아들의 버릇을 고쳐주겠다며 어린 아들을 스쿠터 뒤에 끈으로 매달아 끌고 다닌 엄마가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19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라인
中 메리어트호텔, 중국 체제 비판 서적 비치 금지
중국의 메리어트 호텔 그룹은 영토 보전과 관한 최근의 정치 스캔들 이후 파룬궁을 옹호하는 서적을 폐기하고 비판하는 책을 구비하고 나섰다...
라인
日, ‘개와 사슴소리 결합’ 기차와 사슴 충돌 방지 대안으로
일본의 열차회사가 기차와 동물의 충돌을 방지하기 위해 개 짖는 소리와 사슴의 콧김소리를 내는 스피커를 장착했다.17일(현지시간) 일본 ...
라인
사우디 국왕, 예멘에 2조원 긴급지원
사우디아라비아 국왕이 예멘 총리의 긴급지원 호소에 응해 20억달러(약 2조1400억원)를 예멘에 지원했다. 예멘 총리가 재정 지원을 호...
라인
트럼프 취임 1년 성적은 ’낙제점’...경제는 ’A’학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20일(현지시간) 취임 1주년을 맞는다. 미국인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집권 첫해 성적을 낙제점으로 평가했지만...
라인
美증시 사상최고치 경신... 다우 첫 2만6000 돌파
뉴욕 주식시장의 3대 지수가 17일(현지시간) 기업 실적에 대한 기대감에 힘입어 나란히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
라인
트럼프 "한국, 세탁기 덤핑해 미국산업 파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한국이 미국에서 세탁기를 덤핑해 한때 좋은 일자리를 창출했던 우리의 산업을 파괴하고 있다”고 ...
라인
美틸러슨 “위안부 문제는 韓-日만이 풀수 있어”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부 장관이 위안부 피해자 문제와 관련해 “한일 양측의 감정적 문제"라며 "한국과 일본만이 해결할 수 있다”고 말했...
라인
日 지난해 관광수입 사상 첫 40조원 넘어
지난해 일본에서 해외 관광객들이 지출한 돈이 40조원을 돌파,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아사히신문이 17일 보도했다.일본 관광청에 따르...
라인
EU, 2030년까지 모든 일회용 포장지 재활용
유럽연합(EU)이 오는 2030년까지 모든 일회용 포장지를 재사용 또는 재활용 포장지로 바꾸고, 일회용 플라스틱에 세금도 부과하는 방안...
라인
'위기의 공룡' GE, 그룹 분사까지 고려
미국 제조업을 대표하는 기업인 제너럴일렉트릭(GE)이 보험 부문의 대규모 손실로 그룹 분사까지 고려해야 할 위기에 처했다고 월스트리트저...
라인
20개국 외교장관, 벤쿠버서 "남북대화 지지" 성명 채택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한 20개국 외교장관들이 16일(현지시간) 공동성명을 내고 남북한 대화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
라인
18세 모델, ‘대학학비 때문에’ 처녀성 경매에 내놓아
대학학비를 벌기 위해 자신의 처녀성을 경매에 내놓은 여성이 등장했다.1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올해 18세의 니콜...
라인
식당 여종업원 “대만은 중국 땅이 아니다” 발언했다가 해고
“내가 어리석었다.”호주 시드니의 한 중국 음식점에서 일하던 대만 여성이 중국계 사장에게 “대만은 중국의 일부가 아니다”라고 말했다가 ...
라인
‘엉덩이에 미백크림을’ 태국 여성 모델 체포
엉덩이를 노출하고 미백 크림을 바르는 허위 광고를 페이스북에 공개한 태국인 여성이 경찰에 체포됐다.1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
여백
핫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발행일 : 2007.7.26  |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6일
대표이사 회장 : 이종승  |  발행인·편집인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석영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1  |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205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아-04459  |  인터넷 신문 등록일자 : 2017년 4월 17일
Copyright © 2018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