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셀카·한밤 깜짝 외출과 싱가포르 관광에 신동욱 "얼굴은 웃고 있지만 다리는 떨고 있는 꼴"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김정은 셀카·한밤 깜짝 외출과 싱가포르 관광에 신동욱 "얼굴은 웃고 있지만 다리는 떨고 있는 꼴"
  • 이동헌기자
  • 승인 2018.06.12 10:06
  • 댓글 0
김정은 셀카와 외출, 싱가포르 관광에 대해 신동욱 총재가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사진=비비안 발라크리슈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신동욱 SNS>

[뉴스웍스=이동헌기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셀카·싱가포르 관광에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12일 신동욱 총재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트위터에 "'김정은 셀카' 외출에 싱가포르 관광까지, 얼굴은 웃고 있지만 다리는 떨고 있는 꼴이고 쥐구멍에 볕 든것 같지만 먹구름 몰려드는 꼴이다"라며 "문재인 생쇼보다 김정은 셀카쇼 한수 위 꼴이고 과대포장의 극치 꼴이다. 허풍의 과유불급 꼴이고 겉은 자신감이지만 속은 쫄고 있는 꼴이다. 행운을 빕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비비안 발라크리슈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은 11일 자신의 SNS에 김정은 위원장과 관광 중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이날 밤 숙소인 세인트 리지스 호텔을 나서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 근처 가든스 바이 더 베이 식물원을 관광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은 셀카와 외출, 싱가포르 관광에 대해 신동욱 총재가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사진=비비안 발라크리슈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신동욱 SNS>
이동헌기자  ldh1412@newswork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이동헌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핫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발행일 : 2007.7.26  |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6일
대표이사 회장 : 이종승  |  발행인·편집인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석영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1  |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205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아-04459  |  인터넷 신문 등록일자 : 2017년 4월 17일
Copyright © 2018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