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재개발 공사현장 안전점검 나서
박승원 광명시장, 재개발 공사현장 안전점검 나서
  • 김상배 기자
  • 승인 2019.06.12 18: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원 광명시장이 지난 11일 광명동 재개발 공사 현장을 방문해 공사 추진 상황과 장마철 대비 안전관리 상황을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사진=광명시)

[뉴스웍스=김상배 기자]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 11일 광명동 재개발 공사 현장을 방문해 공사 추진 상황과 장마철 대비 안전관리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박 시장은 안전총괄과장 등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공사장 주변도로의 보행로와 어린이 등하교길 통학로의 안전관리 실태,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배수 상태, 주변 지반침하 여부를 비롯한 재해예방 추진상황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이어 장마철 이전까지 안전 상태에 따라 긴급 보수·보강을 실시하고 안전조치를 취하도록 지시했다.

박 시장은 “장마철은 폭우 및 강풍으로 인한 침수·붕괴 등 대형 재난이 발생할 수 있는 가장 취약한 시기”라며 “공사장의 사고발생은 중대 재해로 이어지는 만큼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순찰을 강화하는 등 사전예방을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재난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체계를 유지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보호에 최선을 장마철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