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태연, 마마무 화사·걸스데이 혜리 제치고 걸그룹 개인 1위… '컴백·퍼포즈·설리' 키워드 관심↑
소녀시대 태연, 마마무 화사·걸스데이 혜리 제치고 걸그룹 개인 1위… '컴백·퍼포즈·설리' 키워드 관심↑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10.21 00: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녀시대 태연 (사진=태연 SNS)
소녀시대 태연 (사진=태연 SNS)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2019년 10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소녀시대 태연 2위 마마무 화사 3위 걸스데이 혜리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19년 9월 18일부터 2019년 10월 19일까지 걸그룹 개인 455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94,236,584개를 추출하여 걸그룹 개인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 행동분석을 가지고 만든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 지난 2019년 9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92,742,550개와 비교하면 1.61% 증가했다.

2019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소녀시대 태연, 마마무 화사, 걸스데이 혜리, 아이즈원 장원영, 트와이스 나연, AOA 설현, 블랙핑크 지수, 레드벨벳 아이린, 블랙핑크 제니, 여자친구 소원, 여자친구 신비, 트와이스 다현, 트와이스 모모, 트와이스 지효, 트와이스 사나, 소녀시대 윤아, AOA 지민, 트와이스 쯔위, 트와이스 정연, 에이핑크 손나은, 레드벨벳 슬기, 에프엑스 크리스탈, 에프엑스 루나, 오마이걸 효정, 오마이걸 유아, 레드벨벳 조이, 트와이스 채영, 트와이스 미나, 에프엑스 빅토리아, 블랙핑크 로제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소녀시대 태연 브랜드는 참여지수 2,800,505 미디어지수 260,573 소통지수 386,523 커뮤니티지수 261,71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709,310로 분석되었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4,404,881와 비교하면 15.79% 하락했다.

2위, 마마무 화사 브랜드는 참여지수 2,184,695 미디어지수 388,632 소통지수 542,426 커뮤니티지수 127,936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243,689로 분석되었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1,872,744 와 비교하면 73.21% 상승했다.

3위, 걸스데이 혜리 브랜드는 참여지수 1,374,147 미디어지수 1,034,961 소통지수 293,477 커뮤니티지수 533,13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235,719 로 분석되었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427,537와 비교하면 656.83% 상승했다.

4위, 아이즈원 장원영 브랜드는 참여지수 260,181 미디어지수 135,298 소통지수 1,648,625 커뮤니티지수 262,10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306,208로 분석되었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1,550,668와 비교하면 48.72% 상승했다.

5위, 트와이스 나연 브랜드는 참참여지수 253,300 미디어지수 849,090 소통지수 675,687 커뮤니티지수 369,421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147,497로 분석되었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1,304,335와 비교하면 64.64%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9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소녀시대 태연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2019년 9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92,742,550개와 비교하면 1.61%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10.47% 상승, 브랜드이슈 10.91% 하락, 브랜드소통 0.20% 하락, 브랜드확산 7.81% 상승했다"라고 평판분석했다.

이어 "2019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소녀시대 태연 브랜드는 링크분석에서 '강렬하다, 복귀하다, 의미있다'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컴백, 퍼포즈, 설리'가 높게 분석되었다. 긍부정비율분석에서는 긍정비율 70.31%로 분석되었다"라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